‘미우새’ “구혜선 분량, 일부 편집→방송 차질 없도록 노력” [공식입장]

기사입력 2019.08.18 4:38 PM
‘미우새’ “구혜선 분량, 일부 편집→방송 차질 없도록 노력” [공식입장]

[TV리포트=석재현 기자] 배우 구혜선이 18일 남편 안재현과의 이혼 소식을 알린 가운데, 그가 녹화를 마친 SBS ‘미운 우리 새끼’ 제작진이 “방송분을 일부 수정 편집 중”이라고 밝혔다.

방송 관계자는 TV리포트에 이같이 말하며 “제작진도 구혜선 관련 내용을 당일 기사로 알게 됐다”면서 “방송에 차질이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설명했다.

구혜선은 최근 스페셜 MC로 ‘미운 우리 새끼’ 촬영을 마쳤다. 앞서 공개된 보도자료에 따르면 구혜선은 녹화 시작부터 연애 시절 이야기, 결혼 생활까지 남편 안재현과 관련된 여러 이야기를 공개했다. 그러나 방송 당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안재현과의 불화를 공개해 논란의 중심에 섰다.

구혜선은 가정을 지키고 싶은 자신과는 달리 남편 안재현이 이혼을 요구한다며 답답함을 토로했다. 이에 같은 날 오후, 구혜선과 안재현의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많은 분들의 격려와 기대에도 불구하고 최근 들어 두 배우는 여러 가지 문제로 결혼생활을 유지할 수 없는 상황에 이르렀다”며 이들이 협의 이혼 과정임을 알렸다.

그러나 소속사의 입장 발표 후 구혜선은 다시 한 번 “(안재현과) 이혼 이야기는 오고 갔으나, 아직 사인하고 합의한 상황은 전혀 아니다. 나와는 상의되지 않은 보도”라며 “나는 가정을 지키고 싶다”고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석재현 기자 syrano63@tvreport.co.kr / 사진=SBS, TV리포트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