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학전문 기자 홍혜걸, 첫 지상파 프로그램 MC [공식]

기사입력 2019.08.20 3:51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이우인 기자] 국내 최초의 의학 전문 기자로 알려진 홍혜걸이 첫 지상파 MC에 출사표를 던졌다.



항상 부인인 여에스더와 함께 방송에 나오던 홍혜걸은 이번 기회를 통해 홀로서기에 도전해 김보민, 이승연 아나운서와 함께 KBS 2TV ‘무한리필 샐러드’에 3MC로 나선다.



홍혜걸은 오래 전 ‘생로병사의 비밀’ 등에서 MC 역할은 맡은 적이 있으나, 전문가가 아닌 방송인으로서 본격적인 첫 MC는 이번이 처음이다.



‘무한리필 샐러드’는 KBS2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데일리 프로그램으로서, 10인의 패널이 10가지 이야기를 시청자들에게 무한 제공한다는 콘셉트의 프로그램이다.



요일별 다양한 섹션을 구성해 그 분야 전문가들이 출연할 예정이다.



메인 호스트로는 옛날신문을 통해 우리의 삶을 돌아보는 옛날신문코너에 안지환, 추억 속 명곡을 돌아보는 음악코너에 임백천, 다양한 영화를 전격 분석해주는 영화코너에 봉만대, 최신 트랜드를 전해줄 뷰티코너에 황재근, 소울푸드를 소개해주는 음식코너에 박상현, 이원일 등 각 분야의 쟁쟁한 전문 호스트들의 숨겨뒀던 모든 지식이 대 방출될 예정이다.



홍혜걸의 첫 지상파 MC 신고식은 오는 26일 오전 9시 30분 방송되는 '무한리필 샐러드'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KBS 2TV '무한리필 샐러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