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늬♥윤계상 측 “결별설은 억측, 잘 만나고 있다” [공식입장]

기사입력 2019.09.11 3:09 PM
이하늬♥윤계상 측 “결별설은 억측, 잘 만나고 있다” [공식입장]

[TV리포트=조혜련 기자] 배우 윤계상 이하늬 커플이 때 아닌 결별설의 주인공이 됐다. 두 사람의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 측은 “사실이 아니다”며 확고히 말했다.

11일 윤계상 이하늬의 소속사 관계자는 TV리포트에 “윤계상, 이하늬의 결별설을 들었다. 두 배우에 확인을 요구했더니 이 이야기를 듣고 두 사람 모두 웃었다. (결별에 대한 이야기는) 억측이다”라고 밝혔다.

두 사람은 2013년부터 6년째 공개 열애 중이다. 이들의 결별설은 지난 10일 이하늬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게재한 글이 발단이 됐다. 이하늬는 “5년 전 애기 감사와 나”라는 설명과 함께 반려견 ‘감사’와 함께한 사진을 게재했다.

이 글에서 이하늬는 “모든 건 변하니까. 설령 항상 함께하는 관계라도 그때와 지금, 나도 너도 다르니 달라지는 것이 당연하겠지만. 지나고 보면 사무치게 그리운 날들. 다시 돌아오지 않는 날들. 그런 오늘”이라고 적었다. 반려견을 향한 애틋한 마음이 담긴 글이었지만 뜻밖에도 이하늬와 윤계상이 결별한 게 아니냐는 추측으로 번졌다. 

소속사 관계자는 “감사의 어린 시절 사진을 보던 이하늬가 그때도 소중했고, 지금도 너무나 소중하다는 감회를 쓴 글이라고 한다”라고 설명하며 “윤계상 이하늬는 지금도 잘 만나고 있다”고 결별설을 재차 일축했다.

한편 이하늬는 올해 영화 ‘극한직업’, 드라마 ‘열혈사제’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윤계상은 드라마 ‘초콜릿’으로 3년 만에 안방 복귀를 앞두고 있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