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 녹여주오' 지창욱·원진아, 3차 티저 공개…20년 얼어버린 냉동인간

기사입력 2019.09.12 5:27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가영 기자] tvN ‘날 녹여주오’가 20년 만의 해동 후, 첫 방송 프로그램 기획 회의 중인 지창욱, 원진아의 세 번째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오는 28일 밤 9시 첫 방송되는 tvN ‘날 녹여주오’는 냉동 인간 프로젝트에 참여한 남녀가 미스터리한 음모로 인해 20년 후 깨어나면서 맞이하는 가슴 뜨거운 이야기다.



공개된 영상에서 20년 만에 해동된 마동찬(지창욱 분)과 고미란(원진아 분), 그리고 현재 예능국 국장이지만, 20년 전의 직속 선배 동찬에게 꼼짝도 못 하는 손현기(임원희 분)의 기획 회의가 빵 터지는 웃음을 유발하고 있다. 20년 전,



“20년 만의 기획 회의야. 편안하게들 하자고. 자유롭게”라며 자신 있게 회의를 시작한 동찬은 액면가로는 삼촌뻘인 현기에게 “너부터 해봐”라며 다소 건방져 보이는 반말을 시전한다. 현기는 동찬을 “선배”라고 부르며 안절부절하는 모습이다. 20년 전 선후배 관계였지만, 동찬이 20년 동안 냉동되며 젊음이 박제되어버린 사이 현기는 세월을 정통으로 맞아버린 탓에 이런 배꼽 잡는 그림이 탄생한 것이다. 벌써부터 이들의 회의는 웃음이 피식피식 새어 나온다.



제작진은 “오는 28일 금요일 첫 방송까지 얼마 남지 않았다. 공개된 영상에서도 알 수 있듯이, 두 냉동 남녀의 이야기가 유쾌하고 흥미롭게 전개될 예정이다. 다가올 첫 방송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날 녹여주오’는 백미경 작가와 신우철 감독이 의기투합, 최고의 히트작 메이커의 만남으로도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오는 28일 토요일 오후 9시 tvN에서 첫 방송된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 사진=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