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티파니 "많이 떨렸어요" 출연 소감

기사입력 2019.09.16 5:34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성민주 인턴기자] 가수 티파니 영이 MBC '복면가왕' 출연 소감을 밝혔다.



티파니 영은 지난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장문의 글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복면가왕 베르사유의 장미는 저 티파니였습니다"라며 "오랜만에 방송출연이라 설레다가도 막상 무대 올라가니 많이 떨렸어요"라고 프로그램에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이어 "추석에 방송으로 인사드릴 수 있어서 너무 감사한 자리였습니다. 앞으로도 더 뵐 기회가 많아졌으면 좋겠어요. 우리 또 만나요!"라고 팬들에게 인사를 건넸다.



더불어 복면가왕 대기실 앞에서 찍은 사진도 공개했다. 금발머리에 한쪽 어깨를 드러낸 티파니 영의 청순 미모가 눈길을 끈다.



티파니 영은 오는 10월부터 미국 각지에서 월드투어 '마그네틱 투어(Magnetic Tour)'를 연다.



성민주 인턴기자 meansyou@tvreport.co.kr / 사진=티파니 영 인스타그램 스토리 캡처

연예 스피카 출신 김보아X김보형, '킴보' 결성…3년 준비한 신곡 오늘(10일) 발매 [TV리포트=손효정 기자] 실력파 걸그룹의 대명사였던 스피카가 해체된 이후 팀의 리드 보컬이었던 김보아와 김보형이 3년간 준비해 온 신곡이 10일 발매된다.이날 18시에 발매되는 듀오 '킴보'의 'Thank you, Anyway'(땡큐 애니웨이) 란 곡으로 최고의 작곡가 그룹 '스윗튠'과 '킴보'의 맴버 김보아 & 김보형이 작사, 작곡에 참여하여 기대를 높여주는 곡이다.특히 이 곡은 세련된 팝 발라드 형식을 가져와 세상과 단절된 상황에서 그 벽을 뚫고 이겨내겠다는 희망적인 메시지를 담아내어 듀오 ‘킴보’의 그간의 도전을 알고 있는 팬들에게 큰 의미로 다가가는 곡이다.'킴보'의 맏언니 김보아는 "아직도 오랜만의 복귀에 실감이 안난다"며 자신들이 그간 경험했던 어려움을 극복했던 경험을 노래를 통해 현재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사람들에게 희망을 주고 싶었다고 밝혔다.'킴보'의 막내 김보형은 "곡의 감성을 잘 살리기 위해 녹음할 때 기승전결에 신경을 많이 썼다. 조용하게 말하듯이 표현되는 부분도 있고 시원하게 터뜨리는 부분도 있다"며 자타공인 보컬 실력파 2인의 결합에 기대를 가지게 했다.싱글 앨범인 'Thank you, Anyway'는 음원 사이트와 CD를 통해 발매 된다.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 사진=까미노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