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맛2' 오늘 마지막 방송…고주원♥김보미 결말은?

기사입력 2019.09.19 3:20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이우인 기자] TV CHOSUN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 시즌2 고주원, 김보미가 ‘연애 종착점’ 앞에 선 가운데, 처음으로 진심을 쏟아내는 ‘마지막 이야기’를 그려낸다.



19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연애의 맛’ 시즌2 16회에서는 보고 커플이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진짜 속마음’을 고백한다.



제주에서의 밤, 용기내서 고주원에게 속마음을 털어놓은 김보미는 “오빠 우리 오늘 마지막 촬영인 거 알고 있죠?”라며 갑작스럽게 질문을 던진 상황.



처음으로 받은 김보미의 돌직구 질문에 당황한 고주원은 쉽사리 답을 하지 못했고, 김보미는 이어 고주원에게 자신의 마음이 궁금한 적 없었냐며, 왜 지금까지 물어보지 않느냐고, 그동안 고주원에게 느꼈던 섭섭함을 털어놓기 시작했다.



고주원은 고심한 끝에 “네 마음을 나한테 얘기해 준 적 없잖아”라며 말문을 열었고, 이어 마지막 촬영에 대한 슬픔이 드리운 김보미를 지켜보던 중 자신의 진짜 속마음을 끄집어냈다. 과연 보고 커플은 마음속에 켜켜이 쌓여있던 오해를 풀 수 있을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더욱이 보고 커플 VCR를 보고 있던 ‘연맛’ 패널 장수원이 “고주원 씨는 자기 나름대로 표현을 많이 한 것이라 생각할 것 같다”고 하자, MC 박나래는 “그래도 여자는 확실하게 말을 안 해주면 모른다”고 분위기를 진단했던 상황.



이에 갑자기 스튜디오에서 ‘남녀의 입장차이’에 대한 열띤 토론이 펼쳐지면서, 보고 커플이 나눈 마지막 대화는 무엇일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그런가 하면 지난 5월 첫 방송을 시작한 ‘연애의 맛’ 시즌2는 19일 16회분을 마지막으로 마무리된다. 그리고 오는 10월 10일 새로운 출연진이 총출동하게 될 ‘연애의 맛’ 시즌3가 시작된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TV CHOSUN

연예 공효진 “댓글 논란? 그런 의도 아냐, 오해 없길” 사과 [TV리포트=조혜련 기자] 배우 공효진이 논란이 된 자신의 댓글에 대해 해명하고, 팬에게 사과했다.공효진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런 의도로 남긴 글이 아니었다, 미안하다”고 마음을 표현했다.이에 앞선 22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공효진이 최근 한 팬의 인스타그램에 남긴 댓글이 게재돼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 팬은 지난 2003년 방송된 KBS 2TV ‘상두야 학교가자’ 속 공효진의 등장 장면을 추천한다며 게재했고, 이 게시물에 공효진이 “제발 옛날 드라마 그만 소환해주시면 안 돼요? 부탁 할게요”라고 직접 댓글을 남긴 것.공효진의 반응에 해당 팬은 “그렇게 하겠다. 감사하다”고 반응했지만, 이후 “사실 너무 슬프다”고 솔직한 심경을 적었다.이를 두고 공효진의 반응이 ‘과한 요구’라는 지적이 이어졌다. 자신의 필모그래피임에도 과거 작품이 언급되는 것에 ‘불편함’을 표현한 배우를 이해할 수 없다는 반응도 적지 않았다.결국 공효진은 “그저 예전 내 모자란 연기가 쑥스러웠다. 다른 오해는 없었으면 한다”라며 댓글에 담긴 자신의 속내를 설명했다.또한 그는 “내게는 작품 하나하나, 그 작품들을 좋아해주시는 모든 분들까지 다 소중하다”라며 “이제 그만 화 풀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솔리드의 ‘이제 그만 화 풀어요’ 음원 화면을 캡처해 게재하는 센스도 발휘했다.한편 공효진은 지난해 KBS 2TV ‘동백꽃 필 무렵’을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 드라마로 ‘2019 KBS 연기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했다.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 공효진 인스타그램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