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인은 지옥이다’ 임시완, 또 다른 환상 마주했다…충격 엔딩

기사입력 2019.09.23 8:13 A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박귀임 기자] ‘타인은 지옥이다’ 엔딩이 안방극장을 충격으로 강타했다. 임시완이 극심한 스트레스 속에서 또 다른 자신의 환상을 마주한 것. 걷잡을 수 없이 피폐해진 임시완의 상태는 타인의 지옥이 만든 진짜 공포였다.



지난 22일 방송된 OCN 드라마틱 시네마 ‘타인은 지옥이다’ 6화 ‘로스트’는 케이블, IPTV, 위성을 통합한 유료플랫폼 시청률에서 가구 평균 3.4%, 최고 3.8%(닐슨코리아, 전국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케이블, 종편 포함 동시간대 1위를 차지한 수치다.



이날 ‘타인은 지옥이다’에서 고시원 앞이라는 여자 친구 지은(김지은 분)의 문자를 받은 종우(임시완 분)는 초조했다. 고시원 타인들이 위험하다는 걸 확실히 인지한데다가, 설상가상으로 지은의 핸드폰이 꺼져있었기 때문이다. 결국 소정화(안은진 분)의 도움으로 순찰차를 타고 다급히 고시원으로 향했다.



이날 따라 더욱 컴컴한 터널처럼 느껴지는 복도 너머로 기괴한 웃음소리와 함께 “죽어”라고 외치는 변득종(박종환 분)의 목소리가 들렸다. 기겁한 종우는 지은의 이름을 외치며 공용 식당에 뛰어들었다. 그러나 타인들은 시끄럽게 젠가 게임을 하고 있었고, 오히려 지은은 “왜 전화를 안 받아”라면서 종우를 다그쳤다.



종우는 “겉만 정상이지 이보다 더 이상한 사람이 많다”라면서 고시원 타인들에게 예민하게 구는 자신을 이해하지 못하는 지은과 다퉜다. 지은을 보내고 돌아온 종우에게 엄복순(이정은 분)은 숙취 해소에 최고라며 음료를 건넸다. 이후 종우는 약에 취해 쓰러졌다.



그렇게 종우가 잠든 시각, 고시원 4층에서는 은밀한 대화가 오갔다. 엄복순은 “이제 슬슬 마무리하자”면서 ‘303호 총각’ 종우를 언급했고, 서문조는 “이번엔 확실하니까 걱정 말고 기다리고 있어요”라고 의미심장하게 말했다. 오랜 세월 살인을 지속해온 이들의 행태가 드러나며 모두를 소름끼치게 만든 대목이었다.



다음날, 종우는 밤새 악몽에 시달리다 깨어났다. 갑자기 그를 향해 홍남복(이중옥 분)이 “야 편하게 말해. 죽여 달라고. 그럼 내가 확 죽여줄 테니까”라면서 시비를 걸었다. 더 이상 참지 못한 종우는 “죽여봐. 죽여보라고”라고 외쳤다. 기괴한 웃음소리를 내며 등장한 변득종에게도 닥치라면서 욕설을 내뱉었다. 공용 부엌에 팽팽한 긴장감이 형성된 순간, 서문조가 나타나 평소처럼 타인들과 종우 사이를 중재했다. 이번에는 제 의견을 끝까지 굽히지 않으려던 변득수를 향해 “사람이 웃으면서 좋게 말하니까 장난 같아요?”라고 섬뜩한 경고까지 날렸다.



그리고 종우는 생각지도 못했던 이야기를 들었다. 지난밤, 만취한 자신이 고시원에서 난동을 부렸다는 것. 믿을 수 없었지만, CCTV에는 엉망진창으로 취한 자신의 모습이 찍혀있었고, 종우는 어렴풋이 지난밤의 기억을 떠올렸다. 홍남복과 변득종에게 시비를 걸었을 뿐 아니라 “진정하라”고 다독이는 서문조의 손을 뿌리치며 “그거 알아? 여기서 네가 제일 섬뜩해”라고 외친치기도 했다. 결국 종우는 진지하게 고시원 방을 빼야겠다고 생각했지만, 이를 실행에 옮기기에는 주머니 사정이 여의치 않았다.



궁지에 몰린 종우는 정신적으로도 점점 더 피폐해졌다. 행인들의 대화에 자신을 대입해 분노했고, 그의 예민함을 지적한 지은에게 “너도 내가 인생 패배자로 보여?”라며 날카롭게 반응했다. 급기야 귀갓길에 칼까지 구입했다. 무슨 일을 당할지 모른다는 불안감 때문이었을 터. 방안에 칼을 숨겨두고 두려움에 떨었던 조폭 안희중(현봉식 분)을 닮아가는 모양새였다. 특히 방송 말미 “도망가. 도망가라고”라며 기괴하게 웃는 자신의 환상을 본 종우는 걷잡을 수 없이 망가지고 있음을 암시했다.



뿐만 아니라 변득수가 살해당했고, 엄복순의 수상한 행적들이 드러나 충격을 선사했다. 먼저 변득수는 4층에 올라왔던 종우를 죽이려 하다가 서문조에게 살해당했다. 엄복순은 결혼을 두 번 했는데, 남편들은 물론 부모까지 사고로 죽었고, 이들의 사망 보험금을 그가 모두 수령했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또한 보험금으로 차렸던 보육원에도 화재 보험을 들었는데, 이마저도 보상을 받았다는 것이 밝혀졌다. 이 사실을 찾아낸 소정화와 조현호(최찬호 분) 순경이 고시원 살인마들의 정체를 밝혀내고 궁지에 몰린 종우를 구해낼지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타인은 지옥이다’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OCN

연예 "일이 해결되면..." 갑작스러운 방송 중단 소식 전한 BJ 봉준, 왜? 아프리카TV 대표 BJ 와꾸대장봉준(본명 김봉준)이 방송 중단 소식을 전했다.전날까지 유쾌한 콘텐츠를 준비해 방송했던 봉준의 갑작스러운 소식에 시청자들을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지난 3일 봉준은 자신의 아프리카TV 방송국에 공지 글을 게재했다.이 글에서 봉준은 "요즘 방송 잘 하고 있었는데 갑자기 좀 무거운 소식으로 공지를 쓰게 돼 죄송하다"라며 운을 뗐다.아프리카TV '와꾸대장봉준'이어 봉준은 "정말 개인적인 사정이 생겨서 당분간 방송이 어려울 것 같습니다"라고 공지했다.그러면서 봉준은 "오늘 방송 잘 하고 무슨 일이냐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을 텐데 지금 당장 말씀 못 드려 죄송하다. 일이 원만하게 해결되면 당장 내일이라도 방송하겠다"라고 덧붙여 전했다.지난달 급성 장염, 맹장염 증상으로 컨디션이 좋지 않은 가운데에서도 생방송을 이어나갔던 봉준의 갑작스러운 방송 중단 소식.이에 시청자들은 부모님 혹은 본인의 건강 이상설, 여자친구와의 결별설 등 다양한 추측을 내놓고 있다.한편 BJ 와꾸대장봉준은 스타크래프트, 보이는 라디오, 리그 오브 레전드 등 다양한 콘텐츠를 앞세워 현재 아프리카TV를 대표하는 BJ 중 한 명으로 손꼽힌다.김봉준 인스타그램조영민 기자 fkdlxms@influencernews.kr저작권자 ⓒ 인플루언서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본 기사는 인플루언서닷컴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 당신만 안 본 뉴스리히이희은, "우리 컨셉 싫으면 보지마" 섹시 화보 크루와 유튜브 활동 재개개그우먼 이세영, "시술과 화장술 덕분" 쿨한 성형 의혹 해명"동거 하는 거 아니야" 보겸♥츄정 비(非)동거 사실 폭로한 엘린 (영상)
연예 '프듀 48' 출신 고유진, 데뷔 포기..."향후 계획은 유튜버? 아프리카TV BJ?" Mnet '프로듀스 48'에서 빼어난 실력으로 주목받았던 고유진이 연예계 은퇴를 선언했다.지난 3일 고유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을 남겼다.해당 글에서 고유진은 데뷔를 원했지만 마음처럼 되지 않았고 좋지 않은 일도 많아 정신적으로 너무 힘들어 (아이돌 데뷔를) 그만두게 됐다고 밝혔다.고유진 공식 인스타그램이어 고유진은 "연습생 생활을 오래 했고 열심히 해왔지만 이 생활이 나를 갉아먹는 듯한 생각이 들고나서부터 하루하루가 너무 힘들었다"며 그동안 감춰왔던 속마음을 털어놨다.오랜 고민 끝에 꿈을 포기하게 된 고유진.고유진은 "데뷔를 기다려주신 팬들께 너무 죄송하지만 앞으로 비연예인으로 살겠다"라고 설명했다.끝으로 그녀는 "아이돌 연습생이 아닌 비연예인이 아닌 나를 좋아해 주실 수 있는 분들과 소통하고 좋은 콘텐츠, 그리고 내가 잘할 수 있는 것들을 보여드리면서 지금까지 받았던 사랑에 보답하겠다"며 향후 계획을 전했다.아프리카TV '으악이네'고유진의 데뷔 포기 선언에 누리꾼들은 그녀의 BJ 및 유튜버 데뷔 여부에 관심을 가졌다.앞서 지난 1일 고유진은 지인인 BJ 으악이네의 개인 방송에 출연한 바 있기 때문.하지만 당시 으악이네는 고유진이 BJ로 데뷔할 계획이 없다고 대신 밝혔었다.다만 고유진은 인스타그램에 남긴 글을 통해 유튜브 채널은 개설하겠다고 밝혀 향후 '유튜버'로 활동할 확률이 높은 상태다.고유진 공식 인스타그램장아람 기자 jukebox222@naver.com저작권자 ⓒ 인플루언서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본 기사는 인플루언서닷컴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 당신만 안 본 뉴스"동거 하는 거 아니야" 보겸♥츄정 비(非)동거 사실 폭로한 엘린 (영상)배우 최초로 유튜브 '골드 버튼' 받은 박서준..."구독자 몇 명이길래?"청담동 미용실서 130만원짜리 아이돌 '헤어+메이크업' 받은 유튜버의 비포 애프터
연예 ‘트래블 앳 홈’ 몬스타엑스·투모로우바이투게더와 함께 랜선 여행 떠나자 [TV리포트=이혜미 기자] 가수 유빈, 몬스타엑스,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 등이 ‘트래블 앳 홈’(TRAVEL AT HOME)을 통해 한국 랜선 여행을 떠나 150여국 글로벌 팬들과 만난다.4일 SBS 미디어넷의 뮤직 채널 SBS MTV 측에 따르면 오는 7일 K-POP 스타들과 떠나는 ‘트래블 앳 홈’이 공개된다.‘트래블 앳 홈’은 외출이 제약되고 일상 속 거리 두기를 시행하고 있는 지금, 간접적으로라도 답답함을 해소하고자 K-POP 스타들이 다양한 코너를 통해 다 함께 랜선 한국 여행을 떠나자는 취지를 담은 특집 프로그램. K-POP 스타들은 직접 경험한 국내 여행지의 추억을 공개하고, 아티스트만의 여행 로드를 만들어 팬들에게 국내 여행 코스를 추천한다. 몬스타엑스는 지난 여행을 추억하는 시간을 갖는다. 함께 다녀온 여행을 추억하며 그 순간을 기억할 수 있는 몬스타엑스만의 플레이리스트를 공개하고 여행에서 빠질 수 없는 먹방을 선보인다.투모로우바이투게더와 에버글로우는 각각 그들만의 여행 로드를 만들어나간다. 멤버들과의 팽팽한 대립과 합의를 거쳐 전국 곳곳의 가고 싶은 스팟과 먹고 싶은 음식들을 골라 여행 일정을 직접 계획한다. 유빈은 자신의 고향인 광주에서의 추억들을 곱씹고 핫플레이스를 소개하며 ‘광주 부심’을 뽐내고, 에이프릴 진솔과 예나는 K-POP 뮤직비디오 속 한국의 명소를 소개한다. 빅톤은 집에서 직접 만들어 즐길 수 있는 게임을 선보인다. 게임을 만들며 그간 다녀온 여행을 추억하고, 아직 가본 적 없는 국내 여행지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에이티즈는 세계적으로 이슈가 된 K-푸드에 자신들만의 레시피를 더해 재탄생시킨다. 이 외에도 K-POP 스타들과 팬들을 위한 #Together_at_hand 챌린지도 공개된다. 에이티즈와 원어스는 만날 수 없는 시간을 잘 이겨내고 팬들을 만나고 싶은 마음을 담아 각 팀의 스타일로 챌린지 동작을 완성한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SBS MTV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