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팬들과 함께한 11주년…‘1억원’ 기부 소식까지

기사입력 2019.09.23 8:37 A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풀잎 기자] 아이유가 팬들과 함께 한 데뷔 11주년 팬미팅을 성료했다.



아이유는 지난 21일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2019 아이유 11주년 팬미팅 '▶ ll & U (PLAY, PAUSE AND U / 플레이, 퍼즈 앤 유)’를 열고 약 1년 만에 6000여명의 팬들과 뜻 깊은 시간을 만들었다.



얼마 전 tvN 드라마 ‘호텔 델루나’에서 장만월 역으로 연기 변신한 아이유는 드라마 이후 첫 번째 행보로 팬들과의 만남을 선택해 눈길을 모았다.



올해 열린 아이유 팬미팅은 아이유와 팬들이 함께한 과거, 현재, 미래에 대해 이야기하며 2시간 여 시간을 꽉 채웠다. 매년 이뤄진 팬미팅 ‘드레스 코드’ 이벤트는 ‘아이유와 함께한 11주년'이란 주제로 베스트 드레서를 뽑는 등 성대한 시작을 알렸다.





특히 팬미팅에서 아이유는 얼마 전 출연한 ‘호텔 델루나’ OST중 본인이 제일 좋아한다는 십센치(10cm)의 '나의 어깨에 기대어요'를 열창했다. 이어 ‘호텔 델루나’를 통해 공개됐던 미공개 곡 ‘해피엔딩’ 무대도 선보이며 팬들에게 새로운 모습을 선물했다.



아이유는 9월 18일 데뷔 11주년을 맞아 팬들과 함께 한다는 의미의 '아이유애나' 이름으로 '1억원'을 기부했다는 깜짝 소식을 전하기도 했다.



또 하나의 소식으로 2019년 아이유 단독 콘서트 ‘러브, 포엠(LOVE, POEM)’ 개최 일정도 첫 공개됐다. 아이유 측은 공연과 함께 “새로운 앨범도 작업 중”이라고 밝혀 기대감을 더했다.



김풀잎 기자 leaf@tvreport.co.kr / 사진=카카오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