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 신재은, 악플러 고소 "열심히 살고 있는데 무슨 스폰…상처주지마"[전문]

기사입력 2019.10.10 4:48 PM
모델 신재은, 악플러 고소 "열심히 살고 있는데 무슨 스폰…상처주지마"[전문]

[TV리포트=손효정 기자] 모델 신재은이 스폰설 등 악플러에 대한 고소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신재은은 지난 9일 자신의 SNS를 통해 "5월부터 각종 커뮤, 카페 등 악플 수집해서 고소하고 있는데 수십명이 넘고 지금도 추가로 더 넣고 있다"며 "제 시간, 변호사 비용 들여가며 잡고 있다. 이미 몇몇은 고소장 벌써 받았을 거고 말도 안 되는 스폰설이니 악플들. 고소미 먹으세요"라면서 악플러에 대한 고소장을 제출한 사실을 밝혔다.

이어 그는 "서든 광고도 찍고 협찬에 웹화보에 방송에 관리에 등등 바쁘고 열심히 살고 있는데 무슨 스폰이야"라며 "돈 써서 해외도 가고 비키니도 사고 예쁜 옷도 사고 매번 좋은 에너지 주고 싶어서 노력하는데 사진 보면서 나한테 고맙다고 선물을 보내도 모자를 판에 말이야. 상처주지마"라고 경고했다

앞서 지난 8일 신재은은 악플 때문에 고통바고 있다고 SNS를 통해 밝혔다. 한 악플러는 "'그'분들이 잘 서포트 해줘서 좋겠다. 당당해져라. 나쁜 짓만 안 하면 문제없지 않나"라며 스폰서 의혹을 제기했다. 이후 신재은이 강경 대응하자, 해당 네티즌은 잘못을 인정하며 사과했다.

신재은은 직장인 출신 모델로, 맥심 표지 모델을 통해 얼굴을 알렸다. 현재 다이아TV 소속 유튜버이자 모델로 활동 중이다. 

<다음은 신재은 SNS 게시글 전문>

안녕하세요~오늘은 한글날. 다들 악플쓰지 말자구요 한글 이쁘게 써도 모자란 시간 왜 남 상처주며 살아요.

5월부터 각종 커뮤, 카페 등 악플 수집해서 고소하고 있는데 수십명이 넘고 지금도 추가로 더 넣고 있어요. 제 시간, 변호사 비용 들여가며 잡고 있습니다. 어머 내 돈~ 이미 몇몇은 고소장 벌써 받았을 거고 말도 안되는 스폰설이니 악플들. 고소미 먹으세요.

아니 서든 광고도 찍고 협찬에 웹화보에 방송에 관리에 등등 바쁘고 열심히 살고 있는데 무슨 스폰이야. 나 좀 본받아라 증말~ 이쁜사진 찍으러 번 돈써서 해외도 가고 비키니도 사고 이쁜 옷도 사고 매번 좋은 에너지 주고 싶어서 노력하는데 사진 보면서 나한테 고맙다고 선물을 보내도 모자를 판에 말이야~ 안 그래 그래? 상처주지마~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 사진=신재은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