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커' 10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 이성우 등장 '나혼자산다' 金예능 정상 [오늘의 1위]

기사입력 2019.10.12 7:29 A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이우인 기자] 영화 '조커'가 10일 연속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했다. 악동뮤지션의 독주, 금요일 예능 '나혼자 산다'의 선전도 계속됐다.



1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조커'는 전날 하루 18만4841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326만4493명의 누적관객수를 기록했다. 이는 열흘째 박스오피스 1위 기록이다.



'가장 보통의 연애'도 전날 하루 10만8794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168만7242명의 누적관객수를 나타냈다. '조커'와 같은 날 개봉해 박스오피스 2위를 기록한 이 영화도 열흘째 박스오피스 2위라는 기록을 썼다.



3위는 지난 9일 개봉된 윌 스미스 주연 '제미니 맨'이 전날 하루 3만6717명의 관객 동원, 누적관객수 90만1076명을 기록하며 새롭게 진입했다. 줄곧 3위를 지켜오던 '퍼펙트맨'(전날 하루 3만5196명 관객 동원, 누적관객수 90만1076명 기록)은 '제미니 맨'의 등장으로 4위로 밀려났다.





음원 차트에선 AKMU(악동뮤지션, 악뮤)가 여전히 강세를 보이고 있다.



12일 오전 7시 기준 멜론차트에서 악뮤의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널 사랑하는 거지'가 실시간차트 1위를 차지했다.



2위는 장덕철의 '있어줘요', 3위는 장범준의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샴푸향이 느껴진거야'가 각각 기록했다.





금요일 드라마는 SBS '배가본드'가, 예능은 '나혼자 산다'가 부동의 1위를 나타냈다.



12일 닐슨코리아 집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배가본드'는 9.5%, 11.4%의 시청률을, '나혼자 산다'는 8.7%, 10.0%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나혼자 산다'엔 노브레인 이성우가 출연해 싱글 라이프를 공개했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영화 '조커' 포스터, '나혼자산다' 방송화면 캡처, YG

연예 ‘골목식당’ 마마무 문별X솔라, 청국장집 “호평”·지짐이집 “혹평” 왜?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마마무 문별과 솔라가 정릉 아리랑 시장에 떴다.  13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선 마마무가 출연해 ‘미리투어’에 나섰다.  솔라는 청국장 마니아다. 정릉 청국장집 청국장의 맛에 “엄마가 해준 맛이다. 정말 맛있다”고 극찬했다.  이 요리는 청국장이 낯설다는 문별까지 사로잡은 것. 문별은 돼지고기 청국장에 푹 빠져 폭풍먹방을 선보였다.  지켜보던 김성주는 “문별이 청국장의 맛을 알기 시작했다”며 웃었다. 그 말대로 문별은 청국장 한 그릇을 뚝딱 비웠다.  이어 솔라와 문별은 정릉 지짐이집을 방문했다. 문별이 바로 전 마니아.  문별은 모듬전 주문 후 기대를 표하나 지짐이집 사장은 기름을 빼지 않고 전을 담는 실수를 저질렀다.  이에 백종원은 “기름 웅덩이에서 바로 올리지 않았나. 저래선 기름만 먹게 된다”며 한숨을 쉬었다.  백종원의 우려대로 문별도 솔라도 기름이 많다고 입을 모았다. 특히나 문별은 “전을 먹으면서 이렇게 입술이 촉촉한 건 처음이다. 립밤을 바른 것 같다”며 아쉬워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화면 캡처 
연예 “홀로서기→큰 결심”... ‘우다사’ 박은혜·김경란·박연수·박영선·호란의 용기 낸 도전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박은혜에서 김경란까지. ‘우다사’를 통해 언니들이 돌아왔다.  13일 방송된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선 박은혜 김경란 박영선 박연수 호란의 첫 만남이 공개됐다.  이들의 공통점은 이혼의 아픔을 겪었다는 것이다. 박은혜의 등장에 MC 신동엽은 큰 결심을 했다며 놀라워했다.  이에 박은혜는 “난 원래 아무렇지 않게 얘기를 한다. 이 방송이 좋은 기회가 되지 않을까 싶다”며 출연 동기를 밝혔다. 그러면서도 “많은 분들이 모르시는데 굳이. 그런 고민을 했다”라고 걱정도 전했다.지아 지욱의 엄마 박연수도 함께했다. 박연수는 박잎선으로 활동하다 이혼 후 본명인 박연수로 돌아온 바. 박연수는 “이제부터라도 내 이름으로 활동하고 싶었다”며 홀로서기의 각오를 전했다.  이어 김경란이 등장한 가운데 MC 이규한은 “결혼 했었나?”라 놀라 물었다. 이에 김경란은 “괜히 나왔나보다. 그냥 모른 채로 있을 걸”이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 밖에도 호란과 박영선이 함께하며 ‘빨간 맛 동거’를 예고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