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녀들’ 박사 김지윤도 아나운서 박연경도 이진혁 보는 눈에 “♥ 가득”

기사입력 2019.10.20 9:45 PM
‘선녀들’ 박사 김지윤도 아나운서 박연경도 이진혁 보는 눈에 “♥ 가득”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박사도 아나운서도 아이돌 사랑은 감출 수 없는 것. 박사 김지윤과 아나운서 박연경이 증명한 팩트다. 

20일 방송된 MBC ‘선을 넘는 녀석들’에선 설민석 이진혁 전현무 박연경 김지윤의 판문점 방문기가 공개됐다. 

역사돌 이진혁의 등장에 박연경 아나운서는 눈을 떼지 못하는 모습. 이에 설민석이 “아까 전현무를 봤을 때와는 다르다”라며 웃었다면 전현무는 “눈빛이 달라졌다”라고 짓궂게 말했다. 

박연경은 “좋다. 오늘 되게 열심히 할 수 있을 것 같다”라며 의욕 넘치는 소감을 전했다. 

DMZ 입성에 앞서선 김지윤 박사가 합류했다. 그는 ‘100분토론’의 진행자로 국제정치 전문가. 

김지윤 역시 이진혁에 유독 호감을 표하면 전현무는 “아이돌 보고 좋아하는 건 박사님도 똑같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날 박연경은 DMZ 내 위치한 대성동 마을에 대한 상세한 설명으로 지식을 뽐냈다. 이는 철저한 예습으로 익힌 것. 

설민석은 “같은 아나운서 출신인데 다르다. 전현무는 계속 흘끗흘끗 대본을 봤다”라고 폭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선을 넘는 녀석들’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