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듣데' 데이식스 VS '역주행돌' 엔플라잉 [배틀VS]

기사입력 2019.10.22 1:00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민지 기자] 지난 15일 엔플라잉이 6번째 미니앨범 '야호(夜好)'를 발매하고 본격적인 컴백활동을 시작했다. 이어 22일 데이식스가 정규 3집 '더 북 오브 어스 : 엔트로피(The Book Of Us : Entropy)'를 발표한다. K팝 밴드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는 두 팀이 일주일의 시간 차를 두고 연달아 신보를 선보여 올가을을 풍성하게 물들일 예정이다.



데이식스와 엔플라잉은 이번 컴백 시기가 겹치는 것에 앞서 지난 2015년 데뷔, 비슷한 나이대의 멤버들, 연간 프로젝트, 자작곡 활동 등 이미 공통점이 많다. 그러나 각자의 색깔이 뚜렷한 만큼 서로 다른 부분도 분명히 존재한다. 이에 두 밴드의 차이점을 짚어봤다.





ROUND 1. 소속 : JYP 최초 밴드 VS FNC 3번째 밴드



데이식스는 원더걸스, 2PM, 갓세븐, 트와이스 등 톱 아이돌 그룹을 다수 양성한 JYP엔터테인먼트에서 처음 선보인 밴드다. 데뷔 초반엔 클럽 공연을 중심으로 이름을 알리며 인디 밴드와 비슷한 행보를 보였다. 때문에 그들이 JYP엔터테인먼트 소속이라는 것을 모르는 이들이 많았다. 현재는 과거에 비해 다양한 방송활동과 무대에 참여하며 대중성을 확보해나가고 있다.



'밴드의 명가'로 불리는 FNC엔터테인먼트에서 3번째로 론칭한 밴드인 엔플라잉은 FT아일랜드와 씨엔블루의 뒤를 이을 신예 밴드로 주목 받았다. 국내 데뷔에 앞서 일본에서 활동하며 경험과 실력을 쌓은 팀이기도 하다. 지난 2017년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출연했던 유회승이 보컬로 합류해 화제를 모으며 엔플라잉의 이름을 알리는 데 큰 힘을 실었다.





ROUND 2. 1위 : 차근차근 VS 역주행



데이식스는 지난 7월 발매한 '더 북 오브 어스 : 그래비티(The Book of Us : Gravity)'의 타이틀곡 '한 페이지가 될 수 있게'로, 엔플라잉은 지난 1월 공개한 '옥탑방'으로 음원차트 및 음악방송 1위를 차지했다. 그러나 각자 1위를 하는 과정에선 차이점이 있었다. 



데이식스의 경우 발표했던 앨범마다 차트 순위가 점차 올랐다. 여기에 '예뻤어', '그렇더라고요' 등의 노래들이 팬덤을 넘어 대중의 귀도 사로잡았다. 아울러 음악성을 인정받았고 '믿듣데(믿고 듣는 데이식스)'로 불리며 정상으로의 길을 차근차근 밟아나갔다.



반면 엔플라잉은 하나의 곡으로 강한 인상을 남겼다. '옥탑방'이 입소문을 타 역주행 신화를 기록하며 엔플라잉의 히트곡이 됐다. 이를 통해 엔플라잉은 새로운 역주행의 아이콘이 된 것은 물론 자신들의 저력과 성장 가능성을 충분히 보여줬다.





ROUND 3. 컴백 : 이과 감성 VS 기억 조작송



두 밴드의 이번 컴백 역시 다르다. 데이식스는 '더 북 오브 어스 : 그래비티'에 이어 '더 북 오브 어스 : 엔트로피'로 다시 한번 '이과 감성'을 담아냈다. 앞서 앨범의 타이틀을 '중력'으로 정했다면 이번엔 자연 물질이 변형돼 원래 상태로 돌아갈 수 없는 현상인 '엔트로피(무질서도)'를 적용했다. 



타이틀곡 '스위트 카오스(Sweet Chaos)'는 달콤한 사랑 때문에 삶이 흐트러져 혼란스러운 감정을 표현해냈다. 데이식스가 지금까지 선보인 타이틀곡 중 가장 빠른 BPM의 노래가 될 예정이다. 이 밖에도 '딥 인 러브(Deep in love)', '지금쯤', '레스큐 미(Rescue Me)', '365247', '낫 마인(Not Mine)', '마치 흘러가는 바람처럼', '막말' 등 총 11곡이 수록된다.



듣기 편한 '이지 리스닝(easy listening)'을 추구하는 엔플라잉의 신곡 '굿밤(GOOD BAM)'은 '옥탑방'과 '봄이 부시게'를 이어 또 하나의 '기억 조작송'이 될 전망이다. '굿밤'은 바쁜 일상 속 아쉬움에 쉽게 잠들지 못 하는 청춘들의 모습을 그려낸 곡. "우리 밤은 너무 아름답고 / 그만큼 놓치기도 아쉬운데", "굿밤 Good night We like We love / 하루의 끝을 너와 해가 뜰 때까지" 등 엔플라잉만의 감성이 깃든 가사로 대중의 공감을 자아내고 있다.



김민지 기자 kimyous16@tvreport.co.kr / 사진=데이식스 공식 트위터, FNC엔터테인먼트, TV리포트 DB

연예 ‘트래블 앳 홈’ 몬스타엑스·투모로우바이투게더와 함께 랜선 여행 떠나자 [TV리포트=이혜미 기자] 가수 유빈, 몬스타엑스,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 등이 ‘트래블 앳 홈’(TRAVEL AT HOME)을 통해 한국 랜선 여행을 떠나 150여국 글로벌 팬들과 만난다.4일 SBS 미디어넷의 뮤직 채널 SBS MTV 측에 따르면 오는 7일 K-POP 스타들과 떠나는 ‘트래블 앳 홈’이 공개된다.‘트래블 앳 홈’은 외출이 제약되고 일상 속 거리 두기를 시행하고 있는 지금, 간접적으로라도 답답함을 해소하고자 K-POP 스타들이 다양한 코너를 통해 다 함께 랜선 한국 여행을 떠나자는 취지를 담은 특집 프로그램. K-POP 스타들은 직접 경험한 국내 여행지의 추억을 공개하고, 아티스트만의 여행 로드를 만들어 팬들에게 국내 여행 코스를 추천한다. 몬스타엑스는 지난 여행을 추억하는 시간을 갖는다. 함께 다녀온 여행을 추억하며 그 순간을 기억할 수 있는 몬스타엑스만의 플레이리스트를 공개하고 여행에서 빠질 수 없는 먹방을 선보인다.투모로우바이투게더와 에버글로우는 각각 그들만의 여행 로드를 만들어나간다. 멤버들과의 팽팽한 대립과 합의를 거쳐 전국 곳곳의 가고 싶은 스팟과 먹고 싶은 음식들을 골라 여행 일정을 직접 계획한다. 유빈은 자신의 고향인 광주에서의 추억들을 곱씹고 핫플레이스를 소개하며 ‘광주 부심’을 뽐내고, 에이프릴 진솔과 예나는 K-POP 뮤직비디오 속 한국의 명소를 소개한다. 빅톤은 집에서 직접 만들어 즐길 수 있는 게임을 선보인다. 게임을 만들며 그간 다녀온 여행을 추억하고, 아직 가본 적 없는 국내 여행지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에이티즈는 세계적으로 이슈가 된 K-푸드에 자신들만의 레시피를 더해 재탄생시킨다. 이 외에도 K-POP 스타들과 팬들을 위한 #Together_at_hand 챌린지도 공개된다. 에이티즈와 원어스는 만날 수 없는 시간을 잘 이겨내고 팬들을 만나고 싶은 마음을 담아 각 팀의 스타일로 챌린지 동작을 완성한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SBS MTV 제공
연예 고준희, 유튜브 채널 오픈 “악플러 30명 고소, 많이 힘들었다” 심경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배우 고준희가 유튜브 채널 ‘고준희 GO!’를 전격 오픈했다.지난 3일 개인 채널 ‘고준희 GO!’를 오픈한 고준희는 뷰티, 패션, 운동법 등 다양한 콘텐츠를 예고하며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이날 공개된 ‘고준희 GO!’ 메인 에피소드 영상에서 고준희는 지금까지 해보고 싶었던 ‘위시리스트’ 10가지를 공개했다. ‘몸짱 되기’, ‘대학 졸업하기’, ‘하늘 날기’ 등 다양한 위시리스트를 공개한 고준희는 개인 채널을 통해 지금껏 보지 못했던 색다른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또한 ‘요리 마스터하기’라는 리스트를 언급할 때 고준희는 “특별히 배우고 싶은 분이 있다. 양세형 씨다”라며 “바쁘실 수도 있겠지만 연락은 드려보겠다”라고 말해, 두 사람의 만남이 성사될 수 있을지 벌써부터 시청자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이어 고준희는 ‘정의의 이름으로! 악플러 30명 고소한 뒤 눈물 파티!?’라는 제목의 두 번째 영상을 바로 게재했다. 유튜브 채널 오픈을 기념하는 축하파티에서 고준희는 “실은 되게 힘들었다. 1년 동안. 근데 잘 버텨준 나에게 너무 고맙고 앞으로 더 좋은 일이 많을 거다”라며 솔직한 감정을 내비쳐 뭉클함을 전하기도 했다.마지막으로 공개된 영상에서는 ‘위시리스트’ 1번이었던 ‘몸짱 되기’를 실천하는 고준희의 모습이 담겼다. 영상 속 고준희는 “지금 내 몸이 너무 무거워”라며 과거 리즈 시절로 되돌아가기 위한 의지를 다잡으며 단식원을 찾았다.단식원에서 고준희는 입소한지 5분 만에 몰래 빵을 먹으며 합리화를 하기도 하고, 수수한 모습으로 거리낌 없이 사우나도 다니면서 기존의 도회적인 이미지와는 180도 달라진 반전 매력을 발산, 시청자들의 취향을 제대로 저격했다.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고준희 GO!’ 제공
연예 H.O.T.토니안→카라 한승연→SF9다원, ‘아이돌 피싱캠프’ 첫선 [TV리포트=이혜미 기자] K-POP에 이어 K-피싱의 세계화를 위해 ‘낚.알.못’부터 ‘낚시 고수’까지 아이돌들이 총출동한다. 오는 18일일 첫 방송되는 JT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아이돌 피싱캠프’는 국내를 시작으로 세계 낚시 대회에 출전하기 위한 아이돌들의 기상천외한 훈련 과정과 낚시 성장 스토리를 담은 예능 프로그램이다.출연진으로는 낚시 왕초보인 단장 토니안을 중심으로 다양한 세대의 스타들이 총출동한다. 개그계 아이돌인 개그맨 이진호와 미모, 연기, 노래에 이어 낚시까지 접수할 한승연이 K-피싱을 세계에 알리기 위해 함께한다.여기에 낚시 경력 7년차 블락비 재효가 합류해 전문가로서의 남다른 역량을 발휘할 예정이다. ‘낚.알.못’이지만 알고 보면 낚시 천재인 SF9 다원, 모태 낚시꾼 모모랜드 연우도 원정에 함께하며 활력을 더한다.‘아이돌 피싱캠프’를 위해 모인 이들은 초보 낚시꾼들이 ‘프로 낚시꾼’으로 거듭나는 과정과, 힘든 여건 속에서 낚시를 알리겠다는 꿈 하나 만으로 노력하는 이야기를 통해 감동과 재미를 선사, 시청자들의 마음을 완벽하게 사로잡을 전망이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아이돌 피싱캠프’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