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지+면회로 고무신 연애”... ‘섹션TV’ 경리, 정진운과 풀 러브스토리 공개

기사입력 2019.11.14 11:41 PM
“편지+면회로 고무신 연애”... ‘섹션TV’ 경리, 정진운과 풀 러브스토리 공개

[TV리포트=이혜미 기자] 가수 경리가 남자친구 정진운과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14일 방송된 MBC ‘섹션TV연예통신’에서 경리는 “가수 정진운과 2년째 연애 중이다”라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지난 13일, 경리와 정진운은 소속사를 통해 열애를 인정했다. 

이날 경리는 “지금도 떨린다. 어제 자다가 일어나서 휴대폰을 보니 수십 통의 연락이 와있더라. 정말 놀랐다”고 심경을 전했다.

그는 “언제 어디서 어떻게 만났나? 고백은 누가 했나?”란 질문에 “고백 날짜는 정확히 모른다. 자연스럽게 만나다 좋은 기억이 있던 날을 1일로 하기로 했다. 서로 지인들이 많아서 여러 번 보다가 2017년에 같은 프로그램을 하고 교제하게 됐다”고 답했다. 

이어 “서로 숨기지 않으려고 했다. 그런데도 친구라고 생각하셨던 것 같다”며 뒷이야기도 덧붙였다. 

현재 정진운은 군 복무 중이다. 경리는 “어제 연락을 했는데 먼저 괜찮으냐고 묻더라. 만난 지 2년 정도 되다 보니 서로 예상은 했다. 언젠가 알려질 거라고. 그래서 마음속으로 대비를 했다”며 정진운의 반응을 전했다. 

‘고무신 연애’는 어떨까. 경리는 “인터넷 편지를 매일매일 쓰고 있다. 외로우니까. 정진운은 손 편지를 틈날 때마다 보내준다. 지금 집에 10통이 넘게 있다”고 고백했다. 

스케줄이 없을 때마다 면회도 가곤 한다고. 그는 “아침 9시부터 면회를 할 수 있다. 그 시간에 맞춰 간다”고 덧붙이는 것으로 사랑꾼 면면을 보였다. 

마지막으로 “애칭은 있나?”라는 질문엔 “우린 딱히 애칭이 없어서 서로 ‘자기’라고 한다”라고 답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섹션TV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