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누퍼, K팝 가수 대표로 댈러스 페스티벌 참석

기사입력 2019.11.18 6:24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예나 기자] 그룹 스누퍼가 K팝 가수를 대표해 댈러스 코리안 페스티벌에 참석했다.



18일 스누퍼 측은 “지난 16일 미국 텍사스 주 댈러스(Dallas)에서 ‘2019 Dallas Korean Festival(2019 댈러스 코리안 페스티벌)’이 열렸다. 스누퍼의 미국 공연은 이번이 처음이었다”고 밝혔다.



스누퍼는 공연 다음 날, 데뷔 4주년을 함께 축하하기 위해 모인 팬들과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 팬사인회 및 공연으로 찾아와준 팬들에게 마음을 보답했다고.



한편 스누퍼는 지난 5월에는 멕시코와 캐나다에서 각각 열린 ‘K-POP 커버댄스 페스티벌’, 9월에는 베트남에서 개최된 ‘V HEARTBEAT LIVE’에 참석했다. 오는 26일 개최되는 ‘2019 Asia Artist Awards in Vietnam’에도 참석한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 /사진=알디컴퍼니

연예 "슈퍼루키 뭉쳤다" 비비, 픽보이와 데뷔 첫 콘서트 개최 [TV리포트=이우인 기자] 두 명의 싱어송라이터가 데뷔 첫 콘서트를 연다.6일 필굿뮤직에 따르면, 비비(BIBI)와 픽보이(Peakboy)는 오는 24일 오후 8시 서울 창동 플랫폼61에서 콘서트 ‘나홀로 집에’를 개최한다. 가요계에서 실력있는 멀티플레이어로 두각을 드러낸 신예 아티스트들의 스페셜 합동 콘서트다.그간 독특한 자신만의 음악과 더불어 스토리텔링으로 가요계 선배들의 극찬을 받아온 비비는 SBS '더 팬'에서 준우승하며 다양한 음악성을 인정받아왔다. 또 프로듀서 픽보이는 MBC ‘놀면 뭐하니’에 출연해 힙합/알앤비부터 하우스 음악까지 여러 장르를 선보이며 화제가 된 뮤지션이다. 둘의 이색 조합에 팬들의 반응도 뜨거울 전망이다.비비와 픽보이는 크리스마스 이브에 펼쳐지는 이번 공연에서 특별한 무대도 선보일 예정이다. 실력있는 두 신예 아티스트의 합동 공연 ‘나홀로 집에’는 오는 9일 낮 12시에 티켓 오픈될 계획이다. 또한 공개된 공연 포스터 속 두 사람은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배경으로 따뜻하면서 엉뚱한 캐릭터 일러스트로 표현돼 보는 재미를 더했다.앞서 비비는 겨울에 어울리는 로맨틱한 러브송을 선보였다. 신곡 ‘자국’은 사랑을 나누는 데 있어 존재하는 장애물을 남녀가 발맞춰 다음 스텝으로 나아가자는 내용의 주제의 노래로, 비비 특유의 보컬과 스토리가 돋보이는 R&B 장르의 곡이다. 최근엔 JYP 박진영의 신곡 ‘Fever’의 피처링 아티스트로 참여해 가요 팬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필굿뮤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