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진화, 시험관 부작용...둘째 자연 임신 시도

기사입력 2019.11.19 5:37 PM
함소원♥진화, 시험관 부작용...둘째 자연 임신 시도

[TV리포트=성민주 인턴기자] 함소원, 진화 부부가 시험관 부작용으로 둘째 자연 임신을 시도한다.

19일 방송되는 TV조선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에서 함소원, 진화 부부는 병원에서 지난번에 의뢰했던 시험관 결과지를 받아든다. 그러나 함소원의 시험관 부작용으로 인해 당분간 자연 임신을 시도해야 한다는 안타까운 소식을 접한다.

함소원은 더는 지체할 수 없다는 판단으로 한의원으로 향해 자연 임신 가능성이 있는 날을 받았다. 그날이 바로 녹화 당일이라는 이야기를 듣자 생장어를 사 들고 돌아와 몸보신을 위한 장어탕 만들기에 나선다.

그러나 힘 좋은 장어들은 냄비에서 탈출하기 시작했고, 당황한 함소원은 진화에게 긴급히 도움을 요청한다. 그런데도 상황은 점점 심각해져서 화재 경보까지 울리게 된다.

제작진은 "'아내의 맛'을 통해 공개하기 쉽지 않은 이야기를 솔직하게 털어놓았던 함소원이 이번에는 둘째를 갖기 위해 노력하는 좌충우돌 순간을 가감 없이 공유한다"고 밝혔다. 이어 "가정을 꾸린 분들이라면 많이 공감할 이야기가 펼쳐지지 않을까 싶다"며 기대를 당부했다.

성민주 기자 meansyou@tvreport.co.kr / 사진=TV조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