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TV SBS’ 추블리 추사랑, 케냐 일일 전학생 됐다

기사입력 2019.11.20 9:51 AM
‘희망TV SBS’ 추블리 추사랑, 케냐 일일 전학생 됐다

[TV리포트=조혜련 기자] 추성훈 야노시호의 딸 추사랑이 케냐 메토초등학교 일일 전학생이 됐다.

오는 22일과 23일 방송될 SBS ‘창사특집 2019 희망TV SBS’에서는 아프리카 케냐로 떠난 모델 야노시호와 딸 추사랑, 배우 심혜진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추사랑은 첫 아프리카, 첫 케냐, 처음 만난 야생동물까지 모든 게 처음인 낯선 상황 속에 엄마 손을 잡고 케냐 메토초등학교로 갔다. 쭈뼛거리며 교실로 들어선 사랑이는 부끄러움을 드러냈지만, 시간이 흘러 하교시간이 되자 친구 손을 잡은 그의 모습을 볼 수 있었다.

뿐만 아니라 추사랑은 다음날 친구네 집에 초대까지 받았다고. 엄청난 친화력을 뽐낸 사랑이의 아프리카 학교 경험이 기대를 모은다.

한편 야노시호는 피부병을 앓고 있는 넴파르넷을 돕기 위해 나선다. 심혜진은 죽음의 땅이 된 아프리카의 충격적인 실체를 경험하고 직접 전한다.

‘창사특집 2019 희망TV SBS’는 오는 22일과 23일, 15시간 20분 동안 생방송으로 진행된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 사진=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