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지민 효과? 보이즈 투 맨, 12월 내한 콘서트 매진 임박

기사입력 2019.11.21 7:52 AM
BTS 지민 효과? 보이즈 투 맨, 12월 내한 콘서트 매진 임박

[TV리포트=이우인 기자] 오는 12월 14, 15일 양일간 예정된 보이즈 투 맨(Boyz II Men) 내한 콘서트가 매진을 앞두고 있다.

공연기획사 메이폴 측은 21일 “레트로의 열풍에 힘입어 U2, 퀸 등 전설적인 해외 아티스트들이 내한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오는 12월 14, 15일 내한공연을 갖는 보이즈 투 맨의 공연 매진이 임박했다”라고 밝혔다.

8년 만의 내한 소식에 티켓이 오픈되기 전부터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불러 모았을 뿐 아니라 보이즈 투 맨의 멤버 숀 스톡맨(Shawn Stockman)이 방탄소년단 지민에 대한 애정을 꾸준히 내비치면서 젊은층의 호응을 이끌기도 했다.

앞서 보이즈 투 맨도 방송을 통해 “한국 팬들은 정말 음악을 잘 받아들인다. 같이 따라 부르기도 하고 음악을 즐기고 눈에 눈물이 고이기도 한다. 한국이 가장 기억에 남는 나라다”라며 오는 12월 내한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전한 바 있다.

1988년 숀 스톡맨(Shawn Stockman), 와냐 모리스(Wanya Morris), 나단 모리스(Nathan Morris) 3인으로 구성된 R&B 보컬그룹 보이즈 투 맨은 그래미 어워드 4번의 수상과 전 세계적으로 6000만 장이 넘는 음반 판매를 기록한 전설의 그룹이다.

한편 ‘2019 보이즈 투 맨 내한 공연’은 오는 12월 14일 20시, 15일 18시 양일간 서울 SK올림픽 핸드볼경기장에서 개최되며 인터파크에서 티켓 예매가 가능하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메이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