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 '+DONE161201+' 공개 직후 아이튠즈 9개국 1위·42개국 차트인

기사입력 2019.12.05 7:15 PM
CL, '+DONE161201+' 공개 직후 아이튠즈 9개국 1위·42개국 차트인

[TV리포트=이우인 기자] 당당한 홀로서기에 도전한 가수 CL(씨엘)이 전세계 아이튠즈 차트를 싹쓸이하며 성공적인 첫 걸음을 내딛었다.

씨엘은 지난 4일 국내외 음원사이트를 통해 프로젝트 앨범 ‘사랑의 이름으로(In The Name Of Love)’를 발매하고, 국내외 차트에서 좋은 성적을 냈다.

우선 타이틀곡 +DONE161201+의 경우 5일 기준으로 홍콩, 싱가포르, 태국, 대만, 필리핀, 말레이시아, 베트남, 사우디아라비아, 키르기스스탄 등 9개 국가의 아이튠즈 차트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컴백과 동시에 각국의 차트를 휩쓸며 화려하게 ‘여왕의 귀환’을 알린 것.

또 칠레, 이집트, 아랍 에미리트, 몰도바에서는 2위, 인도네시아에서는 3위에 올랐으며 이 외에도 42개국 차트인에 성공하며 아시아, 유럽, 중동, 아프리카 등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뿐만 아니라 아이튠즈 월드와이드 송 차트에서도 상위권을 달리고 있다.

수록곡 ‘+처음으로170205+’도 이집트 아이튠즈 차트 1위를 기록하며 씨엘에 대한 글로벌한 영향력을 실감케 했으며 캄보디아, 필리핀,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차트에서는 톱10에 안착해 눈길을 끌었다.

국내 반응 역시 뜨겁다. 네이버뮤직 톱10에 진입한 것을 비롯해 멜론 등 주요 음원사이트에서도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네티즌들은 “2NE1 리더 오셨다”, “아이돌로 시작해서 아티스트로 성장했다”, “힘들었을텐데 이제 꽃길만 걷자”등의 댓글을 남겼다.

‘+DONE161201+’ 뮤직비디오는 공개한지 채 하루가 되기도 전에 80만뷰를 돌파하며 씨엘에 대한 전세계 팬의 높은 관심을 입증했다. ‘+처음으로170205+’ 뮤직비디오도 70만뷰에 육박한 상황. 특히 한국어, 영어는 물론이고 일본어, 아랍어 독일어, 라틴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등 각국의 언어로 댓글이 달려 전 세계 팬들이 씨엘의 새로운 음악을 듣기 위해 기다렸다는 사실을 확인시켜 줬다.

‘사랑의 이름으로(In The Name Of Love)’가 지난 2016년 11월 25일 2NE1(투애니원) 해체부터 올해 11월 YG 엔터테인먼트를 떠나기까지 3년간 작성한 씨엘의 일기 형식의 앨범인 만큼, 팬들과 대중은 씨엘이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에 귀를 기울였다.

한편 씨엘은 앞으로 매주 2곡씩 ‘사랑의 이름으로(In The Name Of Love)’의 모든 곡을 국내 음원 사이트를 포함해 아이튠즈, 애플뮤직, 유튜브 뮤직, 스포티파이, 아마존뮤직, 디저, 구글플레이를 통해 월드와이드로 발매한다.

‘+처음으로170205+’, ‘+DONE161201+’를 이을 두 곡은 오는 11일 공개될 예정이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C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