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P' 이상윤X표예진, 싸늘함 포착..예측 불가능한 스캔들

기사입력 2019.12.08 10:13 AM
'VIP' 이상윤X표예진, 싸늘함 포착..예측 불가능한 스캔들

[TV리포트=김경주 기자] 'VIP' 이상윤-표예진이 예상 경로를 알 수 없는 프라이빗 스캔들 속, 뒤죽박죽 얽히고설킨 싸늘한 인사 현장이 포착됐다.

이상윤과 표예진은 최근 진행된 SBS 월화드라마 'VIP' 촬영 현장에서 앞으로의 관계를 예측할 수 없는 싸늘한 인사 장면으로 눈길을 끌었다.

앞서 두 사람은 'VIP'에서 각자가 힘들었던 시기에 만나 서로를 위로하다 프라이빗 스캔들에 휘말리면서 깊은 파장을 불러일으킨 바 있다.

특히 지난 방송에서 박성준(이상윤)은 처음으로 온유리(표예진)에 대한 마음을 차진호(정준원)에게 털어놓은 바 있다. 박성준이 자신도 온유리처럼 혼외자식으로 태어나 평생을 고통스럽게 살아왔던 지난날을 회상하며, 아버지가 돌아가신 날 밤 위로를 건네던 온유리에게 빠져들었던 마음을 고백했던 것.

그러나 나정선의 대폭로 돌직구로 부사장 내외에게 관계를 들키게 되면서 예측불가 전개를 맞이했다. 이와 관련 이상윤-표예진이 극과 극 자태를 드러낸, 극심한 온도차 현장을 선보인 것이다.

이 장면은 지난 9월 경기도 고양시에 위치한 글로벌 캠퍼스에서 진행됐다. 해맑게 웃으며 현장에 등장한 두 사람은 갑자기 분위기 반전을 일으키는 캐릭터의 관계를 잘 보여주기 위해 동선의 간격부터 대사 톤, 눈빛까지 세세하게 합을 맞추며 현장을 달궜다. 

이내 촬영이 시작되자 두 사람은 긴장감 서린 대면을 선보였고, 특히 이상윤은 극중 싸늘하게 식어버린 눈빛으로 온유리를 바라보는, 디테일한 동공 열연까지 펼쳐 보이며 분위기를 사로잡았다. 

제작진 측은 "이상윤, 표예진은 캐릭터가 처한 감정 연기를 환상 호흡으로 소화해 내며 프라이빗 스캔들을 더욱 쫀득하게 만들고 있다"며 "두 사람의 열연이 진해질수록 더욱 가열차게 휘몰아치게 될 프라이빗 오피스 멜로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VIP'는 오는 9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김경주 기자 kimrudwn@tvreport.co.kr / 사진 = SBS 'VIP'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