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어' 시즌 1, 오늘 최종회...끝까지 웃긴다

기사입력 2019.12.08 10:57 AM
'플레이어' 시즌 1, 오늘 최종회...끝까지 웃긴다

[TV리포트=김경주 기자] '플레이어'가 마지막까지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XtvN '플레이어'는 8일 방송을 끝으로 시즌 1을 마무리한다. 시즌 1 최종회에서는 저녁에도 계속되는 무한 점심 복불복과 '플레이어'만의 감성 가득한 롤링 페이퍼 시간이 웃음 폭탄을 선물할 예정이다.

몸개그의 성지 갯벌에 입성한 멤버들은 해신탕을 걸고 세 번째 점심 복불복을 시작한다. 제자리 돌기와 3단 뛰기라는 고난도의 미션이 주어진 가운데, 갯벌에는 시작부터 콩트의 바람이 거세게 불어온다. 첫 타자가 무난하게 미션을 수행하자 괜스레 눈치를 살피던 멤버들이 대놓고 몸개그와 콩트를 선보이는 것. 

폭소 가득한 콩트의 기운을 이어 초등학교 씨름 에이스들과의 한판 대결도 펼쳐진다. 김동현은 자신 있게 초등학교 6학년 선수와 씨름 대결을 시작하지만, 의외로 팽팽한 접전을 치른다고. 

이에 지켜보던 멤버들은 "힘이 좀 더 여물어야겠다"며 입만 여유로운 김동현에게 "알았으니까 좀 (상대방을) 넘겨라"는 일침을 가한다. 초등학생을 이기기 위한 멤버들의 고군분투가 재미를 예고하는 대목.

또한, 테이블 위에서 병뚜껑을 튕겨 해당 구역 안의 음식을 가져가는 '병뚜껑 알까기'에서는 곳곳에 숨어있는 함정이 보는 이들마저 짜릿하게 만들 전망이다. 

뿐만 아니라 시즌 1 동안 수고한 서로를 위해 준비한 선물 교환식과 롤링 페이퍼 작성 시간은 훈훈함도 잠시, 언제나 그랬듯 폭소를 선사했다는 후문이다. 

'플레이어'의 시즌 1 마지막 회는 8일 오후 6시 15분에 방송된다. 시즌 2는 2020년 상반기로 예정돼 있다.

김경주 기자 kimrudwn@tvreport.co.kr / 사진 = XtvN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