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의 집' AOA 찬미, 김준수 고급차 운전대 잡았다 '긴장'

기사입력 2019.12.11 11:05 PM
'공유의 집' AOA 찬미, 김준수 고급차 운전대 잡았다 '긴장'

[TV리포트=이우인 기자] AOA 찬미가 김준수가 공유한 고급 차의 운전대를 처음 잡고 긴장감에 굳었다.

11일 방송된 MBC '공유의 집'에서는 공유의 집에 모인 박명수 노홍철 김준수 박하나 찬미의 모습이 그려졌다.

10년 만에 방송에 복귀한 김준수는 기쁜 마음으로 고가의 안마의자와 TV, 차를 공유의 집으로 가져왔다.

그런데 물품공유센터가 있다는 이야기에 찬미와 노홍철이 가기로 했고, 김준수는 고급 차를 제공했다.

노홍철은 "저 차를 타보고 싶어. 갈 때는 찬미가 운전하고 올 때는 내가 하자"라고 제안했다. 김준수는 "다른 분께 (차를) 맡겨본 건 처음이었지만, 그래도 기쁜 마음으로 맡겼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찬미는 김준수의 차를 끌고서 내려가다 코너에서 멈춰섰다. 다급해진 김준수는 차를 향해 뛰어내려갔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공유의 집'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