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재, 주연에서 조연으로.. 배움과 성장 위한 선택 “소신”

기사입력 2020.01.20 9:19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이혜미 기자] 주연에서 조연으로. 배우 김민재가 쉽지 않은 선택의 이유와 소신을 고백했다.



최근 김민재는 ‘그라치아 코리아’ 2월호의 촬영을 진행했다. 현재 김민재는 SBS ‘낭만닥터 김사부2’에 출연 중이다.



전작 JTBC ‘조선혼담 공작소 꽃파당’에서 주연을 맡았던 김민재는 조연 출연을 수락한데 대해 “‘낭만닥터 김사부’는 내가 배우고 성장할 수 있는 집 같은 곳”이라며 소신을 밝혔다.



나아가 현장 동료들과의 호흡과 한석규와 두 번째 촬영에서 느낀 설렘, 앞으로의 활동 계호기 등을 허심탄회하게 털어놓았다고.



이어진 화보 촬영에선 팝하고 청량한 느낌의 포즈로 다양한 매력을 발산하며 현장을 감탄으로 채웠다.



김민재의 가장 아름다운 한 때를 담은 화보와 배우로서의 그의 소신을 보다 깊숙이 들어본 인터뷰는 그라치아 2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그라치아’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