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기안84 ‘우정의 품평회’X이성우 ‘감동의 母 생일파티’ [콕TV]

기사입력 2020.01.25 12:41 A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풀잎 기자] 기안84와 노브레인 이성우가 새해에도 감동어린 일상으로 안방극장을 적셨다. 



24일 오후 방송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기안84와 이성우의 하루가 그려졌다. 



이날 기안84는 새 사무실을 공개했다. 주변의 소음 때문에 기존 사무실에서 외지로 이사했다는 것. 신사옥 이전 기념으로 동료 웹툰 작가들도 초대했다. 기안84는 통 크게 점심도 대접했다. 깐쇼새우에서 탕수육까지 아낌없이 쏜 것. 이유가 따로 있었다. 신작에 대한 품평회를 부탁하기 위함이었다.



그만큼 신작에 대한 기안84의 자신감은 대단했다. 웹툰이지만, OST까지 제작할 정도로 정성을 다했다고. OST의 경우 헨리가 작곡에도 참여하며 완성도를 높였다. 



웹툰 작가들은 "일단 OST가 너무 좋다. 작품이 묻힐 정도"라고 신랄하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기안84가 시간차 표현을 굉장히 세련되게 한다. 기안84는 세상 냄새를 잘 맡는다. 항상 세상 속으로 뛰어든다. 인물마다 반사광이 다르다. 모네 수준이다" 등 디테일한 설명을 내놨다. 동료들만이 줄 수 있는 격려이자 충고인 셈. 



동료들은 축전, 주짓수 작업복 등 각각 선물도 전해 기안84를 설레게 했다. 



기안84는 "만화가들이 연재에 치여 살다 보니까, 서로 만날 시간이 없다. 이렇게 자리해서 기쁘다. (작품의)좋은 점만 꼽아 응원해줘서 고맙다"고 진심을 전했다. 





이에 앞서, 노브레인 이성우의 일상도 그려졌다. 이날은 이성우 어머니의 생신. 이모 군단까지 이성우의 집으로 찾아왔고, 이성우는 이모들을 위해 요리에 나섰다. 미역국부터 나물까지 단숨에 완성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성우 가족들은 남다른 분위기로 특히 시선을 끌었다. 서로 "사랑한다"는 말을 아끼지 않았고, "고맙다"는 말도 마음껏 표현한 것. 웃음과 함께 식사를 마치고 난 후에는, 노래방을 찾았다. 가족들 모두 수준급 끼와 노래 실력으로 보는 이들을 놀라게 만들었다. 



이성우는 "부모님들께 말하고 싶은 게 있다. 이제는 본인들의 인생을 사셨으면 좋겠다"고도 말해 스튜디오는 물론 안방극장을 숙연하게 했다. 



김풀잎 기자 leaf@tvreport.co.kr / 사진='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연예 '방법' 정지소vs성동일vs조민수...'누가 가장 강해?' [TV리포트=박현민 기자] '방법' 정지소, 성동일, 조민수의 저주 능력치에 대한 관심이 높다.tvN 월화드라마 '방법'에서 정지소는 사람을 저주로 죽이는 능력을 가진 10대 소녀 방법사 ‘백소진’ 역, 성동일은 국내 최대 IT기업 포레스트를 운영하는 인간의 탈을 쓴 악귀 ‘진종현’ 역, 조민수는 진종현 회장을 영적으로 보필하는 의문의 여인 ‘진경’ 역을 맡아 각각 열연 중이다. 특히 이들의 저주 능력치는 시청자들에게 색다른 볼거리와 압도적인 몰입감을 선사하고 있다.백소진(정지소 분)의 가장 큰 능력은 한자 이름, 사진, 소지품으로 상대의 사지를 꺾어 죽음에 이르게 하는 주술이다. 1회에서는 만년필 뚜껑으로 김주환(최병모 분)을 방법했고, 4회에서는 일회용 라이터로 진종현(성동일 분)을 죽음의 문턱까지 가게 만들었다. 앞서 2회에서는 임진희(엄지원 분) 앞에서 자신을 괴롭히는 학생에게 직접 저주를 가하는 모습을 통해 상대를 만져 저주를 보내는 스킬까지 드러내 충격을 안기기도 했다.진종현은 인간의 탈을 쓴 악귀답게 한 번 본 사람은 원격 조종으로 스스로 죽게 만드는 저주 능력을 가졌다. 1회에서는 포레스트 내부 비리 고발자 민정인(박성일 분)을 벼랑 아래로 떨어트리는 교통사고를, 4회에서는 만년필 뚜껑을 갖고 있던 형사 김도윤(양진수 역)을 달려오는 트럭에 몸을 날리게 해 죽게 했다. 세계 각국의 신물을 수집해 회장실을 결계처럼 장식한 기업 회장의 재력 역시 그의 힘이다.진경(조민수 분)은 악귀의 영적 조력자다운 카리스마로 매회 안방극장을 압도한다. 그는 모든 상황을 꿰뚫어보는 강한 신기를 특징으로 한다. 앞서 2회에서 신들린 굿판으로 죽은 김주환의 기억을 되짚어 그를 죽게 한 백소진의 존재를 알아챘고, 4회에서는 진종현을 방법하기 위해 저주의 살을 날리는 백소진에 맞서 신령이 깃든 쓰쿠모가미를 이용, 그에게 역살을 보내며 긴장감을 선사했다.박현민 기자 gato@tvreport.co.kr / 사진=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