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바이,마마’ 김태희, 못 말리는 24시간 ‘밀착 육아’ 공개

기사입력 2020.02.14 4:18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조혜련 기자] ‘하이바이,마마!’ 김태희의 못말리는 24시간 밀착 육아가 펼쳐진다.



12일 tvN 새 토일드라마 ‘하이바이,마마!’(이하 ‘하바마’) 측은 고스트 엄마 차유리(김태희 분)의 애틋한 육아 현장을 공개했다. 딸 조서우(서우진 분)의 눈에 보이지 않지만, 모든 순간을 함께 하는 차유리의 모성애가 뭉클한 감정을 자극한다.



공개된 사진 속 차유리는 시간과 공간을 초월해 딸 조서우에게 ‘껌딱지’ 모드다. 아이 한 번 안아보지 못한 아픔에 이승을 맴도는 고스트 엄마 차유리는 한시도 딸의 곁에서 떨어지지 않는 모습. 젖먹이 시절부터 지금까지 조서우의 옆에는 늘 차유리가 함께 있었다. 따스하게 보듬어 주지는 못하지만, 바라볼 수 있다는 사실만으로도 세상 행복한 차유리. 유치원 버스에 매달려 마지막까지 배웅하는 팔불출 면모를 보이는가 하면, 쏟아지는 햇살을 손 그늘로 가려주는 모습에서는 눈에 보이지 않을 뿐 여느 엄마와 다를 것이 없다.





하지만 행복한 미소 속에 스치는 애틋함은 보는 이들의 마음을 저릿하게 만든다. 딸을 위해서라면 모든 것을 다 내어주고 싶은 마음과 달리, 아무것도 해 줄 수 없는 그의 안타까운 처지가 뭉클함을 자아낸다. 딸의 온기를 느껴 볼 수 없는 차유리의 애끓는 심정이 달달한 눈빛 사이로 고스란히 전해진다.



함께 공개된 다른 사진에는 반전 분위기가 포착돼 눈길을 끈다. 벽 뒤에 숨어서 딸을 바라보는 차유리와 눈이 마주친 듯한 조서우의 모습이 포착된 것. 과연 두 모녀에게 어떤 일이 벌어질지 궁금증을 증폭 시킨다.



‘하바마’ 제작진은 “김태희와 서우진의 모녀 케미는 특별하다. 김태희의 진정성 있는 연기는 고스트 엄마 차유리의 세밀한 감정까지 짚어내며 매 순간 가슴을 두드린다. 시청자들을 웃기고 울리며 진한 공감을 선사할 것”이라며 기대감을 높였다.



‘하바마’는 사고로 가족의 곁을 떠나게 된 차유리가 사별의 아픔을 딛고 새 인생을 시작한 남편 조강화(이규형 분)와 딸아이 앞에 다시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고스트 엄마의 49일 리얼 환생 스토리를 그린다. 오는 22일 오후 9시 첫 방송.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 사진=tvN

연예 ‘공부가 머니?’ 윤일상, 미모의 아내 박지현과 첫 동반 출연 “쌍둥이 교육 위해..” [TV리포트=이혜미 기자] 스타 작곡가 윤일상이 ‘공부가 머니?’를 통해 미모의 아내 박지현 씨와 쌍둥이 남매 선율 시율을 소개했다.28일 방송된 tvN ‘공부가 머니?’에선 윤일상 부부가 의뢰인으로 출연해 쌍둥이 교육 고민을 전했다.이들 부부의 동반 출연은 처음. 윤일상은 아내 박지현 씨가 ‘공부가 머니?’의 애청자라며 “우리 부부가 방송에 같이 출연하는 건 처음이자 마지막이 될 것”이라고 했다.박지현 씨의 고민은 쌍둥이 양육. 그는 “아이들이 곧 초등학교에 들어간다. 한 아이만 입학시키는 경우 그 아이에 맞춰서 입학준비를 하면 되지만 성향이 다른 두 아이의 입학 준비를 해야 하니 걱정이 된다”고 털어놨다.윤일상 역시 “아이들이 상처 받았을 때 어떻게 해아 하는지. 칭찬을 할 땐 어떻게 해야 하는데 모든 게 고민이다”라 했다.쌍둥이 남매를 키우는 만큼 성교육 또한 고민거리. 박지현 씨는 “작년까진 함께 목욕을 시켰는데 7살이 되니까 서로의 몸이 다른 것에 대해서 호기심을 갖더라. 이 호기심을 방치하면 안 되고 성교육에 적극적으로 관심을 갖고 알려줘야겠다 싶더라. 그때부터 목욕도 따로 시키고 있다”고 밝혔다.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공부가 머니?’ 방송화면 캡처
연예 비투비 육성재, ‘그날의 바람’ MV 티저 공개... 봄 감성 가득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비투비 육성재가 신곡 ‘그날의 바람’의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육성재는 28일 오후 6시 비투비 공식 SNS를 통해 오는 3월 2일 발매되는 스페셜 앨범 ‘YOOK O'clock(육 어클락)’의 타이틀곡 ‘그날의 바람’의 두 번째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이번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은 육성재와 그의 반려묘 삼이의 평범한 일상 모습을 부드러운 톤의 애니메이션으로 담아내 눈길을 끌었다.특히 애니메이션 속 육성재의 집 안 곳곳에서 비투비와 팬덤 ‘멜로디’의 흔적을 찾아볼 수 있어 보는 이들에게 뭉클한 감동을 선사했다.육성재의 스페셜 앨범 ‘YOOK O'clock(육 어클락)’은 지난해 12월부터 3개월간 진행된 ‘3X2=6’ 프로젝트에 팬덤 ‘멜로디’가 보내준 꾸준한 사랑에 보답하기 위한 것으로 프로젝트 싱글 6곡에 신곡 ‘그날의 바람’을 더해 완성됐다.타이틀곡 ‘그날의 바람’은 불어오는 바람에 타고 오는 과거를 회상하는 이야기를 담은 곡으로, 어쿠스틱 사운드와 육성재의 감미로운 보컬이 인상적이다.‘3X2=6’ 프로젝트를 통해 매달 다채로운 매력을 뽐내며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낸 바 있는 육성재는 신곡 ‘그날의 바람’을 통해 또 한 번 새로운 모습을 선사할 예정으로 기대를 모은다.한편 육성재의 스페셜 앨범 ‘YOOK O'clock(육 어클락)’은 오는 3월 2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되며 3일부터 음반으로도 만나볼 수 있다.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큐브 엔터테인먼트 제공
연예 ‘우아한 모녀’ 김흥수, 최명길이 친모란 사실 알았다... 눈물의 모자상봉[콕TV] [TV리포트=이혜미 기자] 김흥수가 친모 최명길과 극적으로 상봉했다.28일 방송된 KBS 2TV ‘우아한 모녀’에선 출생의 비밀과 마주하는 해준(김흥수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희정의 행방이 오리무중인 가운데 은하(지수원 분)는 세라(오채이 분)를 의심했다. 세라가 눈치를 줘 희정을 쫓아냈다는 것. 이에 세라는 “언니 잃어버린 것도 제 탓하고, 이번에 집 나간 것도 제 탓 하는 거예요?”라며 황당해했다.나아가 “걘 어떤 상황에도 잘 살 테니 걱정 마세요. 전에 보니까 제니스랑 따로 만나고 연락도 하던데. 더는 몰라요. 저한테 홍유라 얘기 그만하세요”라며 성을 냈다.이에 은하는 유진(차예련 분)을 찾아 희정의 행방을 추궁했다. 유진은 “김희정이 뭐라고 제가 빼돌려요”라고 코웃음 치나 은하는 “김희정이라니. 홍유라야. 내게 복수하니? 내가 해준이 빼돌렸다고 이래?”라고 거듭 몰아붙였다.결국 유진은 “저 그렇게 유치하지 않아요. 받은 대로 돌려주는 거 재미없어요”라 일축하곤 “저한테 이러지 말고 홍세라한테 가서 물어보세요. 홍유라 가짜에요”라며 진실을 밝혔다.은하는 “어이가 없어서. 말해주기 싫으면 입을 닫던가. 어디서 가짜래. 네가 한 말을 내가 믿을 것 같아?”라며 믿을 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세라는 그런 은하에게 희정이 가짜라며 거듭 진실을 전했다. “너 유라가 가짜였으면 하는 거지? 네 말 안 믿어. 우리 유라 맞아”라 소리치는 은하에게 유라는 희정의 수첩을 내밀었다. 그 안엔 실종 당시 유라에 대한 정보가 담겨 있었다. 이에 은하도 인철(이훈 분)도 큰 충격을 받았다.한편 해준은 미연(최명길 분)을 생모로 확신 중. 이날 오토바이가 해준을 덮치려고 한 가운데 미연은 본능적으로 그를 감쌌다. 그런 미연에게서 해준은 모정을 느꼈다.이에 해준은 미연의 사무실을 찾아가 “혹시 캐리가 저 낳아주신 분이세요?”라고 눈물로 물었다. 30년간 생이별했던 아들과의 감동 상봉에 미연 역시 눈물을 터뜨렸다.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우아한 모녀’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