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4월 결혼' 이원일 셰프♥'전참시' PD,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동반 출연

기사입력 2020.02.13 8:00 A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이우인 기자] 오는 4월 결혼을 앞둔 예비신랑 이원일 셰프가 자신의 러브스토리를 예능에서 리얼하게 공개한다. 이원일 셰프의 예비신부도 동반 출연한다.



13일 TV리포트 취재 결과, 이원일 셰프는 MBC 새 예능 프로그램 '부러우면 지는거다'의 두 번째 커플로 예비신부인 MBC '전지적 참견시점'의 김유진 PD와 동반 출연을 결정, 촬영 중이다.



'부러우면 지는거다'는 실제 연예인 커플들의 리얼한 러브스토리와 일상을 담으며 연애와 사랑, 결혼에 대한 생각과 과정을 담는 '리얼' 연애 예능 프로그램이다.



이원일 셰프와 김유진 PD는 지난해 한 방송 프로그램에서 처음 만나 약 1년 반 서로 호감을 가지고 만났으며, 오는 4월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스타 셰프와 예능 PD 예비 부부로 큰 관심을 모으고 있어 '부러우면 지는거다' 출연으로 연결됐다.







'부러우면 지는거다'는 이원일 셰프-김유진 PD 커플에 앞서 공개 연애 커플인 레인보우 지숙과 천재 해커 이두희가 출연을 확정해 화제를 모았다. 실제 공개 연애 중인 연예인 커플이 더 등장할 것으로 알려졌다. 진행은 장성규, 장도연, 허재가 맡는다.



'부러우면 지는거다'는 오는 3월 초 첫 방송 예정이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P&B 엔터테인먼트, '편스토랑' 방송화면 캡처

연예 '방법' 정지소vs성동일vs조민수...'누가 가장 강해?' [TV리포트=박현민 기자] '방법' 정지소, 성동일, 조민수의 저주 능력치에 대한 관심이 높다.tvN 월화드라마 '방법'에서 정지소는 사람을 저주로 죽이는 능력을 가진 10대 소녀 방법사 ‘백소진’ 역, 성동일은 국내 최대 IT기업 포레스트를 운영하는 인간의 탈을 쓴 악귀 ‘진종현’ 역, 조민수는 진종현 회장을 영적으로 보필하는 의문의 여인 ‘진경’ 역을 맡아 각각 열연 중이다. 특히 이들의 저주 능력치는 시청자들에게 색다른 볼거리와 압도적인 몰입감을 선사하고 있다.백소진(정지소 분)의 가장 큰 능력은 한자 이름, 사진, 소지품으로 상대의 사지를 꺾어 죽음에 이르게 하는 주술이다. 1회에서는 만년필 뚜껑으로 김주환(최병모 분)을 방법했고, 4회에서는 일회용 라이터로 진종현(성동일 분)을 죽음의 문턱까지 가게 만들었다. 앞서 2회에서는 임진희(엄지원 분) 앞에서 자신을 괴롭히는 학생에게 직접 저주를 가하는 모습을 통해 상대를 만져 저주를 보내는 스킬까지 드러내 충격을 안기기도 했다.진종현은 인간의 탈을 쓴 악귀답게 한 번 본 사람은 원격 조종으로 스스로 죽게 만드는 저주 능력을 가졌다. 1회에서는 포레스트 내부 비리 고발자 민정인(박성일 분)을 벼랑 아래로 떨어트리는 교통사고를, 4회에서는 만년필 뚜껑을 갖고 있던 형사 김도윤(양진수 역)을 달려오는 트럭에 몸을 날리게 해 죽게 했다. 세계 각국의 신물을 수집해 회장실을 결계처럼 장식한 기업 회장의 재력 역시 그의 힘이다.진경(조민수 분)은 악귀의 영적 조력자다운 카리스마로 매회 안방극장을 압도한다. 그는 모든 상황을 꿰뚫어보는 강한 신기를 특징으로 한다. 앞서 2회에서 신들린 굿판으로 죽은 김주환의 기억을 되짚어 그를 죽게 한 백소진의 존재를 알아챘고, 4회에서는 진종현을 방법하기 위해 저주의 살을 날리는 백소진에 맞서 신령이 깃든 쓰쿠모가미를 이용, 그에게 역살을 보내며 긴장감을 선사했다.박현민 기자 gato@tvreport.co.kr / 사진=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