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이언트 카메오’ 된 펭수, 오늘(14일) ‘스토브리그’ 마지막 회로 드라마 데뷔

기사입력 2020.02.14 4:42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조혜련 기자] 14일 방송될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 마지막 회에는 우주대스타를 꿈꾸며 남극에서 온 크리에이터이자 EBS 연습생 펭수가 특별 출연한다.



마지막 회 방송을 앞두고 ‘스토브리그’ 측이 공개한 촬영 현장 사진에는 드림즈 유니폼을 입은 펭수가 자이언트급 귀여움을 뽐내고 있어 눈길을 끈다.



펭수는 최근 진행된 ‘스토브리그’ 촬영장에 등장, 열광적인 환호성을 이끌어냈다. ‘스토브리그’ 열성팬이라는 펭수는 “선은 네가 넘었어”라며 ‘스토브리그’ 명대사까지 완벽하게 구사, 현장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는 후문이다.



무엇보다 유튜브를 넘어 방송 3사는 물론 각종 광고까지 섭렵한 대세 중의 대세, 펭수는 ‘스토브리그’를 통해 드라마 첫 데뷔를 한다. ‘스토브리그’ 출연에 설렘을 감추지 못했던 펭수는 최종회 대본을 들고 배우들과 함께 호흡 맞춰보고 첫 연기에 대한 열정에 불 지폈다.



펭수의 이같은 열정은 꼼꼼한 모니터링과 상대 배우를 향한 무한 리액션으로 재탄생해 스태프들의 감동을 이끌어냈다는 전언. 펭수가 ‘스토브리그’에서 어떤 역할로 활약할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특히 펭수의 특별출연이 비밀리에 진행된 만큼, 그 어느 때보다 스포와의 전쟁이 치열했다. 이에 펭수는 몰려오는 사진 요청을 모두 응해주면서도, 극의 몰입에 방해가 되는 것을 막기 위해 SNS 등에는 ‘방송이 끝난 후 사진을 올려달라’고 부탁했다는 전언이다.



뿐만아니라 펭수는 장난기 넘치는 모습으로 ‘분위기 메이커’를 자청, 감독님의 무전기로 현장 지휘하는 등 감독님 따라잡기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스토브리그’ 제작진은 “밝은 에너지가 가득한 펭수는 마지막회를 앞두고 시원 섭섭해하는 배우들과 스태프들에게 보약 같은 에너지를 불어넣었다”라며 “14일 방송될 ‘스토브리그’ 마지막 회에서 펭수가 어떤 활약을 펼칠지, ‘스토브리그’ 속 마지막 메시지는 무엇일지, 본방송을 통해 확인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스토브리그’ 마지막 회는 14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종영의 아쉬움을 달래줄 ‘스토브리그-파이널리포트’는 오는 15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 사진=SBS

연예 비투비 육성재, ‘그날의 바람’ MV 티저 공개... 봄 감성 가득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비투비 육성재가 신곡 ‘그날의 바람’의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육성재는 28일 오후 6시 비투비 공식 SNS를 통해 오는 3월 2일 발매되는 스페셜 앨범 ‘YOOK O'clock(육 어클락)’의 타이틀곡 ‘그날의 바람’의 두 번째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이번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은 육성재와 그의 반려묘 삼이의 평범한 일상 모습을 부드러운 톤의 애니메이션으로 담아내 눈길을 끌었다.특히 애니메이션 속 육성재의 집 안 곳곳에서 비투비와 팬덤 ‘멜로디’의 흔적을 찾아볼 수 있어 보는 이들에게 뭉클한 감동을 선사했다.육성재의 스페셜 앨범 ‘YOOK O'clock(육 어클락)’은 지난해 12월부터 3개월간 진행된 ‘3X2=6’ 프로젝트에 팬덤 ‘멜로디’가 보내준 꾸준한 사랑에 보답하기 위한 것으로 프로젝트 싱글 6곡에 신곡 ‘그날의 바람’을 더해 완성됐다.타이틀곡 ‘그날의 바람’은 불어오는 바람에 타고 오는 과거를 회상하는 이야기를 담은 곡으로, 어쿠스틱 사운드와 육성재의 감미로운 보컬이 인상적이다.‘3X2=6’ 프로젝트를 통해 매달 다채로운 매력을 뽐내며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낸 바 있는 육성재는 신곡 ‘그날의 바람’을 통해 또 한 번 새로운 모습을 선사할 예정으로 기대를 모은다.한편 육성재의 스페셜 앨범 ‘YOOK O'clock(육 어클락)’은 오는 3월 2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되며 3일부터 음반으로도 만나볼 수 있다.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큐브 엔터테인먼트 제공
연예 ‘우아한 모녀’ 김흥수, 최명길이 친모란 사실 알았다... 눈물의 모자상봉[콕TV] [TV리포트=이혜미 기자] 김흥수가 친모 최명길과 극적으로 상봉했다.28일 방송된 KBS 2TV ‘우아한 모녀’에선 출생의 비밀과 마주하는 해준(김흥수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희정의 행방이 오리무중인 가운데 은하(지수원 분)는 세라(오채이 분)를 의심했다. 세라가 눈치를 줘 희정을 쫓아냈다는 것. 이에 세라는 “언니 잃어버린 것도 제 탓하고, 이번에 집 나간 것도 제 탓 하는 거예요?”라며 황당해했다.나아가 “걘 어떤 상황에도 잘 살 테니 걱정 마세요. 전에 보니까 제니스랑 따로 만나고 연락도 하던데. 더는 몰라요. 저한테 홍유라 얘기 그만하세요”라며 성을 냈다.이에 은하는 유진(차예련 분)을 찾아 희정의 행방을 추궁했다. 유진은 “김희정이 뭐라고 제가 빼돌려요”라고 코웃음 치나 은하는 “김희정이라니. 홍유라야. 내게 복수하니? 내가 해준이 빼돌렸다고 이래?”라고 거듭 몰아붙였다.결국 유진은 “저 그렇게 유치하지 않아요. 받은 대로 돌려주는 거 재미없어요”라 일축하곤 “저한테 이러지 말고 홍세라한테 가서 물어보세요. 홍유라 가짜에요”라며 진실을 밝혔다.은하는 “어이가 없어서. 말해주기 싫으면 입을 닫던가. 어디서 가짜래. 네가 한 말을 내가 믿을 것 같아?”라며 믿을 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세라는 그런 은하에게 희정이 가짜라며 거듭 진실을 전했다. “너 유라가 가짜였으면 하는 거지? 네 말 안 믿어. 우리 유라 맞아”라 소리치는 은하에게 유라는 희정의 수첩을 내밀었다. 그 안엔 실종 당시 유라에 대한 정보가 담겨 있었다. 이에 은하도 인철(이훈 분)도 큰 충격을 받았다.한편 해준은 미연(최명길 분)을 생모로 확신 중. 이날 오토바이가 해준을 덮치려고 한 가운데 미연은 본능적으로 그를 감쌌다. 그런 미연에게서 해준은 모정을 느꼈다.이에 해준은 미연의 사무실을 찾아가 “혹시 캐리가 저 낳아주신 분이세요?”라고 눈물로 물었다. 30년간 생이별했던 아들과의 감동 상봉에 미연 역시 눈물을 터뜨렸다.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우아한 모녀’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