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 클라쓰' 박서준·유재명, 다시 만났다 '긴장감↑'

기사입력 2020.02.15 4:56 PM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유재명, 다시 만났다 '긴장감↑'

[TV리포트=박현민 기자]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과 유재명의 날 선 재회가 포착됐다.

JTBC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측은 6회 방송을 앞둔 15일, 박새로이(박서준 분)와 장대희(유재명 분) 회장의 뜨거운 격돌을 예고했다. 질긴 악연으로 이어진 단밤과 장가의 라이벌 구도가 긴장감을 고조시키며 흥미를 유발한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재회한 박새로이와 장대희의 모습이 담겨있다. 박새로이의 출소 이후 10여 년 만의 재회다. 긴 시간이 무색할 만큼 두 사람의 뜨거운 눈 맞춤에 긴장감이 증폭된다. 박새로이의 곁에서 공기의 흐름을 읽는 듯한 조이서(김다미)의 눈빛도 의미심장하다.

차근히 복수를 준비하는 박새로이의 ‘빅 픽처’에 장회장의 갑작스러운 등장이 어떤 변수로 작용하게 될지, 또 오수아(권나라)에게 지시한 것도 모자라 직접 박새로이 앞에 나타난 까닭은 무엇인지에 대한 궁금증이 커질 전망.

‘이태원 클라쓰’ 제작진은 “반란의 서막을 올린 가운데 다시 마주한 박새로이와 장대희 회장. 박새로이의 반격에 장가는 어떻게 맞설지 뜨거운 맞대결을 지켜봐 달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박현민 기자 gato@tvreport.co.kr / 사진=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