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中 마마·파파…韓 안방 녹였다 [콕TV]

기사입력 2020.02.19 12:04 A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풀잎 기자] 함소원과 진화 부부의 시부모님이 넘치는 끼로 한국 안방극장을 평정했다. 



18일 방송한 TV CHOSUN '아내의 맛'에서는 함소원 시부모님의 하루가 그려졌다. 



이날 함소원과 진화의 집에는 시부모님이 찾아왔다. 함소원은 아침부터 분주했다. 시부모님을 위한 식사를 준비한 것. 메뉴는 단출했다. 흰 죽과 계란이 전부였다. 그럼에도 함소원의 시어머니는 "바쁜데 해주는 게 어디냐"며 흔쾌히 식사했다. 



식사 후 함소원과 진화는 출근 준비를 했고, 시부모님은 나서서 집안일을 돕겠다고 선언했다. 여기까지는 훈훈한 장면이었다.





그러나 반전이 벌어졌다. 활발한 성격의 시어머니는 친구들을 만나러 네일숍으로 향했고, 시아버지 혼자 손녀 독박 육아에 나선 것. 오랜만에 한국을 찾아 신이 난 시어머니는 함소원이 비상용으로 준 카드를 원 없이 긁으며 즐겼다. 



네일아트를 마친 후에는 노래방까지 찾았다. 계산은 물론 함소원의 시어머니의 몫이었다. 함소원의 시어머니는 역대급 흥을 자랑했고, 이때 함소원의 전화가 걸려왔다. 



함소원은 "지금 어디시냐. 노래방 가셨냐. 카드를 드린 건, 혜정(딸) 키즈카페나 놀이방에 데려가시라는 뜻이다. 뭐 사드시라는 뜻이었다. 노래방에 가시라는 뜻이 아니었다"고 시어머니를 설득했으나, 시어머니는 막무가내였다. 





심지어 친구들을 데리고 함소원과 진화의 집으로 돌아왔다. 외출 7시간만이었다. 저녁을 해먹기로 한 것. 훠궈와 해물파전을 준비했으며, 식사를 하면서도 함소원의 시부모님은 티격태격 케미스트리를 선보여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저녁식사를 마친 함소원의 시부모님과 친구들은 나란히 누워 천연팩을 붙이며 즐거운 하루를 마무리했다. 



김풀잎 기자 leaf@tvreport.co.kr / 사진='아내의 맛' 방송화면 캡처

연예 드림캐쳐 측 “멤버·스태프 전원 코로나19 ‘음성 판정’” [전문] [TV리포트=조혜련 기자] 6일 그룹 드림캐쳐가 “에버글로우 스태프의 코로나19 확진에 따라 ‘더쇼’에 출연했던 멤버 및 현장 방문 스태프의 검사를 진행,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드림캐쳐컴퍼니는 공식 입장을 통해 “현재 드림캐쳐 멤버들은 첫 정규앨범 활동을 마무리 한 상태로 자택에 돌아가 휴식을 취하고 있다. 혹시 모를 확산 우려에 대비해 이동 시에도 스태프의 차량만을 이용, 일반인들과의 접촉이 없도록 안전에 만전을 기울이고 있다”라며 이같이 알렸다.또한 드림캐쳐 측은 “드림캐쳐에 염려를 보내주신 인썸니아(InSomnia, 팬클럽 명) 여러분에게 깊이 감사드린다. 드림캐쳐컴퍼니는 앞으로도 감염병 예방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하루빨리 코로나19 사태가 종식되는데 앞장서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이하 드림캐쳐 공식입장 전문.안녕하세요. 드림캐쳐컴퍼니입니다.먼저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큰 어려움을 겪고 계신 국민 여러분에게 위로의 말씀을 전합니다.드림캐쳐컴퍼니는 ‘더쇼’에 함께 출연한 에버글로우 스태프의 코로나19 확진 소식이 알려진 이후, 드림캐쳐 멤버는 물론 현장을 방문했던 스태프 전원에 대해 곧바로 검사를 실시했습니다. 그 결과 멤버들과 스태프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현재 드림캐쳐 멤버들은 첫 정규앨범 활동을 마무리 한 상태로 자택에 돌아가 휴식을 취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혹시나 모를 확산 우려에 대비해 이동 시에도 스태프의 차량만을 이용, 일반인들과의 접촉이 없도록 안전에 만전을 기울였음을 알려드립니다.드림캐쳐에 염려를 보내주신 ‘인썸니아(InSomnia)’ 여러분에게 깊이 감사드리며, 드림캐쳐컴퍼니는 앞으로도 감염병 예방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하루빨리 코로나19 사태가 종식되는데 앞장서겠습니다.또한 하루빨리 코로나19가 종식되어 건강한 모습으로 반갑게 만나 뵐 수 있도록 팬 여러분께서도 위생 관리에 만전을 기해주시길 당부 드립니다.다시 한번 코로나19 사태로 큰 어려움을 겪고 계신 국민 여러분에게 응원의 말씀을 전합니다. 감사합니다.드림캐쳐컴퍼니 드림.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
연예 ‘쌍갑포차’ 황정음X육성재X최원영, ‘그승’ 케미 캐릭터 티저 [TV리포트=조혜련 기자] 6일 JTBC 새 수목드라마 ‘쌍갑포차’ 측이 황정음 육성재 최원영의 캐릭터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티저 영상에는 맛있는 음식과 한풀이 서비스로, 지친 중생들의 발걸음을 유혹하는 쌍갑포차의 주황색 천막을 걷고 들어가면 500년 경력의 포차 이모님 월주(황정음 분)가 한 많은 손님들을 기다리고 있다. 시원한 발차기 실력보다 더 화끈한 성격의 월주지만, 이승도 저승도 아닌 꿈속 세상 그승으로 들어가 사람들의 한을 풀어주는 일이 쉽지만은 않다며 하소연하고, 그런 월주의 실적 달성을 위해 강배(육성재 분)와 귀반장(최원영 분)이 함께한다.강배는 몸에 닿은 사람들마다 비밀을 고백하는 특이체질을 개선하기 위해 포차 알바생이 됐다. 귀반장은 양파 까지, 마늘 까기 등 온갖 잡일에 단련된 인물로 어디선가 누군가에 무슨 일이 생기면 나타난 포차의 관리자. 전 저승경찰청 형사 반장으로 월주의 실적 관리를 위해 부임했지만, 현실은 포차의 어렵고 힘든 잡일을 모조리 담당하고 있다.전생의 죗값을 치르기 위해 10만 명의 한을 풀어줘야 하지만 단 10명만 남겨두고 실적이 뚝 끊긴 상태인 월주와 “죽겠다는 인간들 우르르 달라붙는 끈끈이” 강배, 그리고 항상 월주 곁을 지키는 귀반장까지 한 많은 중생들을 쌍갑포차로 불러 모으는 포차 3인방은 ‘저세상’ 케미를 넘어서는 ‘그승’ 케미를 예고한다. “왜 하필 10만 명이에요?”라는 강배의 질문에 “10만 명이거든. 내가 죽인 사람이”라는 월주의 의미심장한 답이 포차의 비밀을 더욱 궁금케 하는 가운데, 월주, 강배, 귀반장의 10명 한정 한풀이가 펼쳐질 5월 20일 수차 개점이 기다려진다.‘쌍갑포차’는 다음 웹툰 연재 중 독자들로부터 10점 만점의 평점을 얻고, 2017년 대한민국 만화대상에서 우수상을 수상하며 작품성을 인정받은 배혜수 작가의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신비한 포장마차의 까칠한 이모님과 순수청년 알바생이 손님들의 꿈속에 들어가 맺힌 한을 풀어주는 판타지 카운슬링 드라마로 오는 5월 20일 첫 방송된다.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 사진=‘쌍갑포차’ 캐릭터 티저 영상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