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문별, 잘생쁨 셀카 공개…"영원히 함께해요"

기사입력 2020.02.21 11:45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풀잎 기자] 그룹 마마무 문별이 대기실 셀카를 공개했다. 



문별은 21일 마마무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역시 무무들과 함께하니 힘이 솟는 것 같아요! 우리 영원히 함께해요. 집 조심히 가고 오늘 하루 마무리는 잘생쁜 별이로 마무리"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문별은 대기실에서 셀카를 찍고 있다. 화려한 메이크업과 무대 의상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문별은 솔로곡 '달이 태양을 가릴 때'로 활동 중이다. 



김풀잎 기자 leaf@tvreport.co.kr / 사진=마마무 인스타그램

연예 마미손, 네이버VIBE '내돈내듣' 캠페인 첫 주자.."내 노래 들은 돈, 나한테 와야지" [TV리포트=김민주 인턴기자] 래퍼 마미손이 네이버 인공지능 뮤직 서비스 VIBE에서 진행하는 내돈내듣 캠페인 첫 주자로 나섰다.6일 네이버 VIBE 측은 마미손과 함께한 내돈내듣 캠페인 컬래버레이션 영상을 공개했다. 내돈내듣 캠페인은 "내 돈은 내가 듣는 음악에 갔으면 좋겠다"라는 취지를 기반으로 하며, 새로운 음원 정산 시스템을 알리기 위해 지난 3월부터 시작됐다. 이와 관련해 VIBE는 이용자의 감상 이력을 토대로 음원 이용료를 음악 저작권자에게 지급하는 이용자 중심의 음원 정산 방식을 올 상반기 중 도입할 계획이다. 이번에 공개된 캠페인 영상에서는 마미손이 음악을 만드는 아티스트 입장에서 기존 음원 정산 방식에 대한 문제점을 제기하고, 내돈내듣 캠페인의 긍정적인 효과를 알리는데 초점을 맞췄다. 영상 속 마미손은 "내 노래 들은 돈, 나한테 와야지"라며 특유의 직설적인 가사로 캠페인을 응원했다. 캠페인 영상에 사용된 음악과 가사 역시 캠페인 취지에 적극 공감한 마미손이 직접 참여해 제작했다. 한편 마미손은 가요계 음원 사재기 이슈를 비판하는 곡 '짬에서 나오는 바이브'를 통해 가요계의 현실을 날카롭게 비판한 바 있다. 김민주 인턴기자 minju0704@tvreport.co.kr / 사진=네이버 VIBE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