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사부2' 측 "양세종 덕분에 더 쫄깃한 스토리"

기사입력 2020.02.23 1:29 PM
'김사부2' 측 "양세종 덕분에 더 쫄깃한 스토리"

[TV리포트=박현민 기자] SBS '낭만닥터 김사부2'(이하 '김사부2') 측이 양세종의 특별 출연에 대해 "이야기가 더 쫄깃해졌다"고 자평했다.

23일 '김사부2' 제작사 삼화네트웍스 측은 “특별출연에 흔쾌히 응해준 양세종 덕분에 더욱 풍성하고 쫄깃한 스토리 전개가 펼쳐지게 될 것”이라며 “돌담병원으로 다시 오게 된 도인범이 어떤 맹활약을 선보이게 될지, 본 방송을 기대해 달라”고 당부했다.

앞서 시즌1에서 거대병원장 도윤완(최진호 분)의 아들 도인범 역을 맡아 디테일한 연기로 각광을 받았던 양세종은 지난 14회 엔딩에서 등장해 기대감을 모았던 터.

이날 공개된 사진 속 김사부(한석규 분)와 도인범(양세종), 그리고 서우진(안효섭)이 마주하는 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박현민 기자 gato@tvreport.co.kr / 사진=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