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철수잼' 양준일 "베트남서 태어나...어머니는 코리아헤럴드 기자였다"

기사입력 2020.02.25 12:39 AM
'배철수잼' 양준일 "베트남서 태어나...어머니는 코리아헤럴드 기자였다"

[TV리포트=이우인 기자] 양준일이 베트남에서 태어났으며, 어머니의 직업이 전직 기자였음을 공개했다.

24일 방송된 MBC '배철수 잼'에는'슈가맨' 양준일이 출연해 출생 스토리 부터 유년 시절 등 자신의 이야기를 읊었다.

"미국에서 태어났느냐"란 배철수의 질문에 양준일은 "월남(베트남)에서 태어났다. 당시 전쟁 중이었는데, 아버지는 미국 여행사 직원이었다. 어머니가 아버지를 만나러 베트남으로 떠난 거다. 어머니는 코리아헤럴드 기자였다"라고 답했다.

그는 "어머니가 아버지를 만나고 돌아왔는데, 애가 들어선 거다. 아버지를 나중에 만나서 애가 있으면 놀랄까 봐 다시 베트남으로 갔다고 한다. 그래서 호치민시에서 태어났고, 등록이 전쟁 중이라 안 돼서 한국에 와서 국적을 취득했다"고 설명했다.

양준일은 베트남에서 프랑스 분유만 먹어, 한국에 와서도 프랑스 분유를 이어서 먹었다고. 배철수는 "어쩐지 프랑스 느낌이 충만하더라니"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양준일은 이날 신드롬에 대해 "전혀 실감이 안 된다. 지금 이 자리에 있는 것도 믿기지 않는다"며 "2~3년 동안 선배님 주위를 뱅글뱅글 돌았다. 하지만 선배님을 확실히 못 뵈었다"라고 감격을 드러냈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배철수 잼'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