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빅뱅 탑, 코로나19 극복 위해 1억원 기부

기사입력 2020.03.03 3:47 PM
[단독] 빅뱅 탑, 코로나19 극복 위해 1억원 기부

[TV리포트=박현민 기자] 그룹 빅뱅의 탑이 코로나바이러스-19(이하 코로나19) 피해극복을 위해 1억원을 기부했다.

3일 TV리포트 취재 결과 탑은 최근 희망브지리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억원을 전달한 것으로 확인됐다. 해당 금액은 코로나19 대응에 힘쓰는 의료진의 방역 물품 구입 등에 사용될 예정.

탑은 지난 2017년 강남경찰서 의경복무 중 대마초 흡연 혐의로 징역 10개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고 직위 해제됐다. 이후 서울 용산구청에 사회복무요원으로 남은 군 복무를 채워 지난해 7월 소집해제했다.

복무 당시인 2018년 탑을 응원하는 한국, 중국, 일본, 태국 4개국 팬연합이 탑의 생일인 11월 4일을 기념해 용산복지재단에 이웃돕기성급 1104만원을 기부한 바 있다.

한편, 코로나19 확산 등에 대한 우려로 스타들의 기부가 잇따르고 있어 눈길을 끈다. 탑에 앞서 김혜수, 이병헌, 정우성, 신민아, 김우빈, 아이유, 유재석, 박효신, 수지, 김동완 등 수많은 스타들이 기부에 동참했다.

박현민 기자 gato@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