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우 "롤모델 선미, 자기 색깔과 세계관 확실해 닮고 싶다" [화보]

기사입력 2020.03.05 6:06 PM
연우 "롤모델 선미, 자기 색깔과 세계관 확실해 닮고 싶다" [화보]

[TV리포트=김민주 인턴기자] 그룹 모모랜드 출신의 배우 연우가 선배 가수 선미를 롤모델로 꼽았다.

5일 연우는 bnt와 함께 진행한 화보 인터뷰에서 롤모델에 대한 질문에 "선미 선배다. 자기 색깔과 세계관이 확실한 모습이 멋있고 닮고 싶다”고 답했다.

이어 연우는 친한 동료에 대한 질문에는 "러블리즈 지애, 구구단 하나, 다이아 전 멤버 제니와 친하다"고 말하며 두터운 우정을 과시했다.

연우는 최근 종영한 채널A 드라마 '터치'에서 먹방 BJ 정영아 역을 연기했다. 이에 대해 그는 "아쉬운 점이 많다. '내가 조금 더 잘할 수 있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들지만, 행복했었기에 만족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또한 연우는 앞으로의 활동 계획에 대해서 "방영을 앞두고 있는 SBS 드라마 '앨리스'로 좋은 모습 보여주고 싶고, 팬들에게 끊임없이 소식을 들려주고 싶다"고 전했다.

아울러 인터뷰와 함께 공개된 화보에서 연우는 몽환적이고 러블리한 무드는 물론 여성스럽고 빈티지한 무드까지 완벽 소화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김민주 인턴기자 minju0704@tvreport.co.kr / 사진=b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