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빅스 엔, 군대에서 남몰래 '코로나19' 기부 동참

기사입력 2020.03.06 4:14 PM
[단독] 빅스 엔, 군대에서 남몰래 '코로나19' 기부 동참

[TV리포트=박현민 기자] 그룹 빅스의 엔이 군복무 중 남몰래 코로나바이러스-19(이하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한 기부에 동참했다.

6일 TV리포트 취재 결과, 엔(차학연)은 지난 4일 포털사이트 네이버 해피빈을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예방' 모금함에 420만원을 기부했다. 해당 기부 담당자는 "기부에 참여한 이가 빅스 엔 본인이 맞다"고 전했다. 소속사도 모르게 진행한 일이었다.

이날은 엔이 군에 들어간 지 정확히 만 1년이 되는 날이다. 기부액 420만원은 입대 후 1년간 모은 사병 월급 전액으로 추정된다. 

이는 향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되어 코로나19 자가격리자 생필품&위생물품 지원, 의료진 건강물품지원, 재난위기가정 예방물품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앞서 엔은 해비타트X해피빈 정기저금 캠페인, 해피빈 펀딩을 통한 에코백&파우치 판매로 발달장애 청소년 오케스트라에 기부한 바 있다. 또한 루게릭 요양병원 건립을 위해 해피빈을 통해 자작곡 수익금을 기부하는 등 꾸준한 선행을 지속하고 있다.

박현민 기자 gato@tvreport.co.kr / 사진=엔(차학연)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