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3’ 출연자 인성 논란…채널A “사실 확인 중”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0.03.12 1:38 PM
‘하트시그널3’ 출연자 인성 논란…채널A “사실 확인 중” [공식입장]

[TV리포트=박귀임 기자] ‘하트시그널3’ 출연자가 인성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채널A가 확인 중이다. 

12일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이하 하트시그널3) 관계자는 TV리포트에 “관련 사실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이날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하트시그널3’ 출연자 중 승무원 출신 A씨의 후배라면서 “절대 과장하거나 허위사실이 아님을 알아주셨으면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가해자가 TV에서 웃고 과거의 행동을 잊은 채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걸 보면 자꾸 그때의 기억이 생각날 것 같아서 용기 내서 올린다”고 덧붙였다.

글쓴이에 따르면 A씨가 후배들에게 ‘제대로 인사를 안 했다’는 이유로 막말과 고함을 치며 인격을 모독했다. 마음에 안 드는 후배는 기숙사 방에 불러 무릎 꿇게 했고, 욕을 하거나 청소 및 빨래 등 온갖 잡일도 시켰다.   

또한 글쓴이는 “일부 사건뿐이고, 다수가 피해자”라면서 “평소 ‘하트시그널’을 즐겨봤으나 A 씨가 나온다면 절대 못 볼 거 같다”고 거듭 강조했다. 

해당 게시물은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을 통해 일파만파 퍼지고 있으며, 채널A는 관련 사안을 확인하고 있다. 

‘하트시그널3’는 오는 25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된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채널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