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해피투게더' 이달 중 폐지.. 19년 역사 마무리

기사입력 2020.03.20 1:11 AM
[단독] '해피투게더' 이달 중 폐지.. 19년 역사 마무리

[TV리포트=손효정 기자] KBS 2TV 장수 예능 프로그램 '해피투게더'가 역사속으로 사라질 전망이다. 

17일 TV리포트 취재 결과, 종영 이야기는 지난 주말 진행된 '해피투게더4' 녹화에서 흘러 나왔다. 이달 중 마지막 방송을 준비하고 있다는 관계자의 전언이다.

'해피투게더4' 종영 관련 이야기는 최근 몇 달간 내부적으로 논의된 사안으로 알려졌지만, 녹화에서 직접 언급된 것은 지난 주말 녹화가 처음이다.

폐지와 관련해 KBS 측 관계자는 "검토 중에 있다"고 조심스럽게 말했다. 또 다른 관계자는 "'해피투게더5'로 돌아온다는 얘기도 나왔지만, 구체적인 계획은 없어 보인다. 사실상 폐지가 아닐까 싶다"고 귀띔했다. 

'해피투게더'는 KBS를 대표하는 장수 예능 프로그램이다. 2001년부터 현재까지 19년, 약 20여년동안 방송되며 시청자의 사랑을 받았다. 특히 목요일 밤은 '해피투게더'라는 공식이 생길 정도로 인기를 끌었다.

앞서 2001년부터 2005년까지는 1기, 2005년부터 2007년까지는 프렌즈로 2기가 방송됐다. 3기는 2007년부터 2018년까지 10년 넘게 방송되며 시청자를 만났다.

4기는 2018년 10월부터 방영 중이며, 유재석, 전현무, 조세호가 MC를 맡고 있다. '해피투게더4'는 지난해 12월 26일 6.6%(닐슨코리아, 전국 기준)로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기도 했지만, 평균적으로 3~4%대에 머물렀다. 이는 동시간대 TV조선 '미스터트롯'이 방송될 뿐만 아니라 다채널 시대에 시청자의 시선이 분산된 결과로 보인다.

이에 제작진은 기존의 토크쇼 방식을 유지하면 버티기 힘들 거라는 생각에 최근 '아무튼 한 달' 특집으로 변화를 꾀해보려고 노력했지만 시청자를 사로잡지 못했다. 

결국 '해피투게더' 종영이라는 결단을 내린 KBS. 예전의 익숙한 것만을 고집하는 것이 능사는 아니라고 판단하고, 혁신적이고 신선한 프로그램을 선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 사진='해피투게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