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훈, '미스터트롯' 콘서트 합류할까?…"출연 NO→협의 예정" [종합]

기사입력 2020.03.23 6:04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손효정 기자] TV CHOSUN '미스터트롯' TOP 20에 오른 안성훈은 '미스터트롯' 콘서트에 참여할 수 있을까. "안성훈의 출연은 불발 됐다"던 주최 측이 "협의할 것"이라고 달라진 입장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먼저 '미스터트롯' 콘서트를 주최 및 기획하는 쇼플레이 측은 23일 '미스터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19인의 명단을 공개했다. 여기에 안성훈의 이름만 제외돼 있어 궁금증을 높였다.



이에 대해 쇼플레이 측은 이날 TV리포트에 "본선진출자 20명을 대상으로 콘서트 출연과 관련해서 출연진과 쇼플레이가 이야기를 했고, 출연하기로 계약한 19명에 대해서 공개했다"면서 "안성훈은 이야기를 했는데 계약협의가 안돼서 이름이 안 나온 것이다"고 밝혔다.



이후 안성훈의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은 쇼플레이와 반대의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측은 "안성훈의 '미스터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참여를 두고 현재 공연기획사와 협의 중"이라고 알렸다.



이처럼 쇼플레이 측과 소속사가 상이한 상황. 그 가운데 쇼플레이 측은 입장을 바꿨다. 쇼플레이 측 관계자는 23일 TV리포트에 "협의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고 말했다.



이로인해 안성훈도 '미스터트롯' 콘서트에서 볼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커졌다.



안성훈은 '미스터트롯'을 통해 트롯 잠재력을 인정받았다. 특히 그는 '미스트롯' 진 송가인과 두터운 친분을 뽐내 '송가인 동생'으로 불리며 주목 받았다.



한편, '미스터트롯'은 오는 5월부터 8월말까지 약 4개월 동안 전국 25개 지역을 순회하는 전국투어를 진행한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 사진=TV CHOSUN

연예 마미손, 네이버VIBE '내돈내듣' 캠페인 첫 주자.."내 노래 들은 돈, 나한테 와야지" [TV리포트=김민주 인턴기자] 래퍼 마미손이 네이버 인공지능 뮤직 서비스 VIBE에서 진행하는 내돈내듣 캠페인 첫 주자로 나섰다.6일 네이버 VIBE 측은 마미손과 함께한 내돈내듣 캠페인 컬래버레이션 영상을 공개했다. 내돈내듣 캠페인은 "내 돈은 내가 듣는 음악에 갔으면 좋겠다"라는 취지를 기반으로 하며, 새로운 음원 정산 시스템을 알리기 위해 지난 3월부터 시작됐다. 이와 관련해 VIBE는 이용자의 감상 이력을 토대로 음원 이용료를 음악 저작권자에게 지급하는 이용자 중심의 음원 정산 방식을 올 상반기 중 도입할 계획이다. 이번에 공개된 캠페인 영상에서는 마미손이 음악을 만드는 아티스트 입장에서 기존 음원 정산 방식에 대한 문제점을 제기하고, 내돈내듣 캠페인의 긍정적인 효과를 알리는데 초점을 맞췄다. 영상 속 마미손은 "내 노래 들은 돈, 나한테 와야지"라며 특유의 직설적인 가사로 캠페인을 응원했다. 캠페인 영상에 사용된 음악과 가사 역시 캠페인 취지에 적극 공감한 마미손이 직접 참여해 제작했다. 한편 마미손은 가요계 음원 사재기 이슈를 비판하는 곡 '짬에서 나오는 바이브'를 통해 가요계의 현실을 날카롭게 비판한 바 있다. 김민주 인턴기자 minju0704@tvreport.co.kr / 사진=네이버 VIBE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