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파니 “인종차별 멈춰 달라” 호소

기사입력 2020.03.26 2:15 AM
티파니 “인종차별 멈춰 달라” 호소

[TV리포트=이혜미 기자] 가수 티파니가 코로나19 여파로 동양인 차별이 만연한 것과 관련 SNS를 통해 인종차별을 멈춰 달라고 호소했다.

티파니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20년은 우리 모두에게 정서적으로 힘든 시기다. 전 세계 아시아인들이 직면한 인종차별을 보며 슬픔을 느끼고 있다”며 글을 게재했다.

티파니는 “모든 사람들이 이 시기를 넘기고 인류와 사랑을 기억할 수 있기를 바란다. 우리는 함께 싸우고 있다. 세상을 안아주길”이라 덧붙이며 인종차별을 멈춰 달라 당부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최근 미국과 유럽 내 동양인 차별이 자행되고 있는 가운데 티파니에 앞서 한국계 배우 존조와 대니얼 대 킴 역시 쓴 소리를 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티파니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