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즈하라 키코, 日 벚꽃 나들이 인파에 "비상식적" 일침[룩@재팬]

기사입력 2020.03.27 2:19 PM
미즈하라 키코, 日 벚꽃 나들이 인파에 "비상식적" 일침[룩@재팬]

[TV리포트=박설이 기자] 일본 모델 겸 배우 미즈하라 키코가 팬들에게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호소했다.

미즈하라 키코는 27일 자신의 SNS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벚꽃 구경을 나온 향춘객의 사진을 업로드했다. 이와 함께 "위기감을 가져라. 10대, 20대, 30대, 40대 젊은 사람도 (코로나19 감염으로) 심각해지는 경우가 많다. 그 외에도 모르는 사이 자신이 만흔 이들에게 옮겼을지도 모른다"고 지적했다.

이어 미즈하라 키코는 "자신의 즐거움을 위해 경솔한 행동을 하지 말자. 지금은 모두의 마음이 하나여야 한다. 극복하자"고 강조했다.

또한 미즈하라 키코는 외국 친구로부터 "왜 일본은 모두 나가서 노느냐"는 질문을 받았다고 밝히며 "전 세계적으로 (바이러스가) 대유행하고 있는 상황에서 비상식적인 행동이다. 코로나를 전파하는 행위"라고 일침했다.

마지막으로 미즈하라 키코는 "지금 전 세계가 문을 걸어잠그고 외출을 자제하고 대책을 세우고 있는 중에 일본뿐 아니라 어느 나라건 이렇게 많은 사람이 모이면 주목의 대상이 될 것이다"며 "그건 지금 세계적으로 보면 비상식적인 일이기 때문이다"라고 덧붙였다.

일본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26일 현재 1403명이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 / 사진=미즈하라 키코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