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블레스유' PD, 코로나19 확진..."CJ E&M 방역+폐쇄" [공식]

기사입력 2020.03.29 8:41 AM
'밥블레스유' PD, 코로나19 확진..."CJ E&M 방역+폐쇄" [공식]

[TV리포트=박현민 기자] 올리브 '밥블레스유2' PD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9일 CJ ENM 측은 TV리포트에 "3월초 미국 휴가를 다녀온 '밥블레스유2'의 한 제작진(PD)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상태다. 어제(28일) 상암동 CJ ENM 사옥은 방역을 완료했고, 매뉴얼에 따라 24시간 폐쇄조치에 돌입했다"라고 밝혔다.

앞서 CJ ENM은 코로나19 확산예방 방지차원에서 지난달 27일부터 재택근무를 진행 중이다. 출근이 필요한 경우 열화상 카메라 등을 거쳐 출입 절차를 진행한 바 있다. 때문에 "이번 방역 및 폐쇄조치로 전반적인 업무에 큰 차질은 없을 것"이라는 입장이다.

다만 당장 '밥블레스유2'를 둘러싼 촬영과 방송에는 차질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관계자는 "상황을 모두 체크하고 방송 일정 등을 추후 공지하겠다"라고 전했다.

이미 '밥블레스유' 제작진을 비롯한 출연자 전원에게 해당 사실을 통보했고, 이와 관련해 자가격리에 돌입했다. 제작진은 이미 검사를 받았고, 출연진도 조속한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박현민 기자 gato@tvreport.co.kr / 사진=올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