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블레스유2', PD 확진→제작진 검사...출연자 "접촉無" [종합]

기사입력 2020.03.29 9:28 AM
'밥블레스유2', PD 확진→제작진 검사...출연자 "접촉無" [종합]

[TV리포트=박현민 기자] '밥블레스유2' PD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제작진 전원이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하고 자가격리에 돌입했다. 출연자들은 확진자와 접촉이 없던 것으로 알려졌다.

29일 CJ ENM 관계자에 따르면 올리브 '밥블레스유2' 제작진 중 1인이 코로나19 이상 증상을 느끼고 검사를 받았고 이후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에 CJ ENM 측은 곧바로 상암동 사옥을 폐쇄시키고 방역을 실시한 상황.

제작진은 상황이 발생한 지난 28일 검사를 완료했으며, 현재 자가격리를 하며 검사 결과를 기다리는 중이다. 출연진들은 해당 확진자와는 동선이 겹치지 않아 접촉 자체가 없다는 주장이다.

박나채 측은 TV리포트에 "박나래를 비롯한 출연자들은 확진자와 접촉이 아예 없었다. 동선이 겹치지 않았지만, 만일의 사태를 대비해 상황을 예의주시하며 개인 안전수칙을 따르는 중이다"라고 설명했다.

'밥블레스유2'에 출연중인 송은이, 김숙, 박나래, 장도연 등이 현재 여러 방송국의 다수의 프로그램에 출연중인 만큼, 함께 호흡했던 제작진이 추가 양성을 받게 될 경우 상황은 심각해질 전망이다.

당장 '밥블레스유2'는 향후 정상 방송 여부가 불투명한 상황이다. 이와 관련해 CJ ENM 측은 "추후 확인 후 공지하겠다"라고 전했다.

박현민 기자 gato@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 올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