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미인애 “내가 약쟁이? 책임지라” 유튜버에 발끈 [전문]

기사입력 2020.04.03 11:05 AM
장미인애 “내가 약쟁이? 책임지라” 유튜버에 발끈 [전문]

[TV리포트=김풀잎 기자] 배우 장미인애가 온라인 방송에서 자신을 비판한 유튜버에게 "책임을 지라"며 분노했다. 

장미인애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전 8시11분 전화를 드렸습니다. 죄송하다고요, 미안하다고요? 사과받으려고 전화 건 게 아닌데 잘못된 건 아시는지 사과를 왜 하시죠?"라며 "저 또한 참지 않습니다. 책임을 지세요 본인도"라고 적었다. 

이어 "분명히 말씀드렸습니다. (영상)내리시지 말라고 저는 조롱받고 님은 제가 그렇게 웃기신지 큰 웃음 치시며 재난금. 말도 안되는 뉴스로 저를 욕보이시는데 그렇게 살아보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고 불쾌감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약쟁이요? 제가요? 어처구니가 없습니다. 세계의 재앙과 같은 아픔이 찔리시나 봅니다"라며 "정중히 11분의 통화로 저에 대해 아시냐고 물었습니다. 전혀 모르신다는 분이 이렇게 저를 모욕과 공격? 참 지금 상황이 웃기신가 봅니다"라고도 강조했다. 

앞서, 한 유튜버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장미인애에게 마약사범이라며 인성에 대해 저격, 장미인애는 이에 대응한 것으로 보인다.

-다음은 글 전문 

아침8:11분 전화를 드렸습니다 .

죄송하다구요미안하다구요 ??

사과받으려고 전화드린게 아닌데

잘못된건아시는지 사과를왜하시죠?

분명히 말씀드렸습니다

내리시지말라고 저는 조롱받고

님은 제가 그렇게 웃기신지

큰웃음치시며 재난금. 말도 안되는 뉴스로 저를 욕보이시는데 그렇게 살아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약쟁이요? 제가요?

어처구니가 없습니다

세계의 재앙과같은 아픔이

찔리시나봅니다. 그래서 본인입으로 이야기하시네요^^ 제가 정부를향한

대통령님을 비하했습니까?

제목숨을걸고 버티며 일하며

탓한적도 없는 저에게 늘탓이라고 하는 기자님들과, 저웃음 조롱 근데 왜저한테 사과하십니까 ? 분명내리시지말라고

말씀드렸고 정중히 11분의 통화로 저에대해 아시냐고 물었습니다. 전혀 모르신다는분이 이렇게 저를 모욕과 공격?

참지금 상황이 웃기신가 봅니다 .

분명 제가 말씀드린것에대한 약속을 어기시고 안내리시겠다고 그럼 저는 이렇게 하지않는 다고 말씀드리고 아침일찍 죄송하다고 했습니다만. 원하시는데로 말하시는데로 팩트없이 방송하시며 저로 방송을통해 돈받으시고 나라에서 지원받으시며 라이브방송하시는 이분께서 끝까지 해보지....? 제가 아무것도 없이 감정적으로 갑자기 그노력에댓가가 이렇다면 저또한 참지않습니다. 책임을지세요 본인도 .

김풀잎 기자 leaf@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