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광·영탁·공원소녀·고승형 측 "음원 차트 조작? 사실무근"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0.04.08 3:47 PM
이기광·영탁·공원소녀·고승형 측 "음원 차트 조작? 사실무근" [공식입장]

[TV리포트=김민지 기자] 김근태 국민의당 비례대표 후보의 기자회견을 통해 음원 차트 조작 의혹에 휩싸인 가수 영탁과 고승형, 그룹 하이라이트의 이기광, 공원소녀 측이 "전혀 사실무근이다"고 부인했다.

이기광 측은 8일 TV리포트에 "절대 사실이 아니다.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밝혔다. 영탁의 소속사 밀라그로 관계자 역시 "음원 차트 조작과 무관하다. 앞서 사실관계가 충분히 확인됐다"고 선을 그었다. 공원소녀와 고승형 측 역시 "사실무근"이라고 일축했다.

앞서 김 후보는 이날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언더마케팅회사 크레이티버가 불법 해킹으로 일반인들의 ID를 얻어 음원 차트를 조작했다고 밝혔다.

김 후보가 음원 차트 조작과 관련있다고 지목한 가수는 볼빨간사춘기, 공원소녀, 이기광, 송하예, 영탁, 고승형 등이다.

볼빨간사춘기 역시 이날 "처음 듣는 회사 이름이다. 일면식도 없다. 사실이 아니다"라며 "법적 대응을 위해 변호사와 상의 중이다"고 알렸다.

김민지 기자 kimyous16@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