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출신 원호, 하이라인과 전속계약⋯"어리석은 과거 반성" [공식]

기사입력 2020.04.10 10:58 AM
몬스타엑스 출신 원호, 하이라인과 전속계약⋯"어리석은 과거 반성" [공식]

[TV리포트=유지희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 전 멤버 원호가 새 둥지를 틀었다.

10일 소속사 하이라인엔터테인먼트(이하 하이라인)는 "원호와 최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알리며 "원호가 솔로 아티스트로서 앞으로 새롭게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매력적인 마스크와 특색 있는 보이스를 바탕으로 작사, 작곡, 프로듀싱 분야에서 그 재능을 발휘한 바 있는 원호는 솔로 아티스트이자 프로듀서로 새롭게 출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원호는 하이라인을 통해 "지난 날의 어리석고 경솔했던 행동에 대해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면서 "이렇게 기회를 주신 팬분들께 정말 감사드리고 보내주신 성원에 보답할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고 다짐했다.

앞서 원호는 지난해 10월 채무불이행, 무면허 운전, 특수절도, 대마초흡연 등 각종 의혹에 휩싸였다. 지난달 서울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원호의 대마초 흡연 관련 혐의 조사를 마무리하며 무혐의 처분을 내린 바 있다.

한편 하이라인은 DJ 소다, 프로듀서 드레스(dress), 플루마(PLUMA) 등이 소속돼있다.

유지희 기자 yjh@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