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디트, "목표=차트인→예능 러브콜 기대"…욕심 많은 신인 [종합]

기사입력 2020.05.13 3:14 PM
밴디트, "목표=차트인→예능 러브콜 기대"…욕심 많은 신인 [종합]

[TV리포트=홍지수 기자] 그룹 벤디트(BVNDIT)가 데뷔 1년 만 두 번째 미니앨범 '카니발'을 선보이면서 차트인 목표를 비롯, 예능 활약에 대한 포부를 드러냈다. 아울러 작곡, 작사에 자신감을 보여 앞으로의 행보에 관심이 쏠렸다. 

멤버 정우는 13일 온라인 쇼케이스에서 "개인적으로 작곡, 작사에 욕심을 내고 있다. 혼자라도 조금씩 고민하고 있는데, 수록곡 한 곡 쯤엔 제가 참여할 수 있지 않을까 한다"고 밝혔다. 

멤버 송희 역시 "정우처럼 작사, 작곡 면에 관심이 많다"며 "메모장에 글을 쓰고 있다"고 말했다. 

# 위로와 따뜻함 그리고 강렬한 퍼포먼스 

이번에 벤디트는 축제라는 단어의 의미처럼 다채롭고 자유로운 음악으로 완성된 '카니발' 앨범을 들고 왔다. 송희는 "'카니발' 단어 그대로 다채롭고 자유로운 곡으로 구성돼 있다"고 알렸다. 

멤버 이연은 "위로 및 따뜻함을 전해 드리고, 강렬함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승은은 "이번에는 댄서 분들과 더 멋지고 강렬한 퍼포먼스로 돌아왔다"고 알렸다. 

정우 역시 "여유가 좀 있어진 것 같다"라고 밝히면서 전 앨범 때 보다 성숙해지고 예뻐지지 않았나 싶다"고 설명했다. 

타이틀곡인 'JUNGLE'은 거칠지만 아름다운 젊음의 자신감으로 어떠한 위협적인 순간이 오더라도 나만의 목소리로 새로운 움직임을 만들겠다는 밴디트의 용기 있는 목표를 담은 곡이다. 

이연은 'JUNGLE'에 대해 "틀어박힌 일상에서 벗어남을 이야기한다. 용기를 담은 곡이다"고 설명했다. 

무대를 선보인 후 승은은 "저희에게서 한 번 더 반했다. 멋진 퍼포먼스와 밴디트의 미모에 반했다"며 웃었다. 

# 안무 직접 창작

이날 시명은 "창작을 하게 됐다. 참여가 아니라 안무를 직접 짰다"고 깜짝 소식을 알렸다. 

시명은 "감사하게도 회사에서 만들어 볼 수 있는 기회를 줬다. 승은과 'Children' 안무를 만들게 됐다"고 설명했다. 승은은 "일주일 안에 다 만들었다"고 덧붙였다. 

승은은 "제가 가사 위주로 안무를 짜면, 시명 언니가 비트에 맞춰 안무를 짜줬다"고 말했다. 

이연은 두 멤버 시명과 승은에 대해 "매 월말 평가 전 창작을 해야 하는 기간이 있다. 평가 때마다 선두를 달리고 있던 친구들이다"고 회상했다. 

# '카니발' 활동 목표

정우가 "뮤직비디오를 500만 명을 돌파할 경우 스페셜 댄스 영상을 올리게 됐다"고 "무슨 영상인지는 저희도 모른다. 저희도 보고 싶으니 꼭 넘길 바란다"고 하자, 승은이 "많이 봐달라"고 강조했다. 

승은은 "이번 활동 목표는 건강하고 밝게 마무리하는 것"이라면서 "차트인한다면 정말 감사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승은을 비롯한 멤버들 모두 "차트인!"을 외쳤다. 

# 뮤직비디오 비하인드

'JUNGLE' 뮤직비디오 촬영 관련 비하인드에 대한 이야기도 드러났다. 

이연은 "제 개인 컷 촬영 때였다.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 지붕 위에서 촬영해야 했다. 고소공포증이 있지만, 이번 앨범에 대한 애착이 있어 열심히 노력했다"고 회상했다. 

시명은 "잔디 위에서 찍기도 했다. 저희 멤버들이 대단했던 게 바닥도 울퉁불퉁했었고, 경사가 있었다"며 "춤추기 어려운 환경이었는데 멤버들 모두 잘 추더라"고 칭찬했다. 

승은은 "언니들이 힘을 주고, 용기를 줘 성공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 멤버들 간의 케미스트리

송희는 밴디트의 매력을 "케미스트리다"고 꼽으며 "케미스트리로 인해 무대가 더 멋있을 것"이라고 해 기대케 했다. 

승은은 "저희가 항상 당부할 수 있는 건 무대 위는 멋있고, 무대 아래는 솔직함을 더더욱 보여드리고 싶다"며 "무대 아래에서의 친근감을 위해서 항상 매일 24시간 붙어 있겠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시명은 "멤버들끼리 대화를 참 많이 한다"고 케미스트리가 가능한 배경을 설명했다. 

승은은 "JTBC '아는형님' 멤버들과 케미스트리 대결을 하고 싶다. 저희에겐 자신이 있다"며 "개그맨 이수근을 꼭 뵙고 싶다. 순발력과 재치를 배우고 싶다"고 말했다. 

이 외에도 '런닝맨', '정글의 법칙' 등 다양한 예능 활약이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승은은 "열정 가득. 믿듣 믿보 밴디트 믿어주십쇼"라고 해 웃음을 안겼다. 승은은 꿋꿋하게 "무대를 부시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밴디트의 '카니발(Carnival)'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홍지수 기자 jsfire120@tvreport.co.kr / 사진=MNH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