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구석1열' 김영미 PD "테러단체 10대, 교육 통해 올바른 가치관 심어줘야"

기사입력 2020.05.30 11:30 PM
'방구석1열' 김영미 PD "테러단체 10대, 교육 통해 올바른 가치관 심어줘야"

[TV리포트=박현민 기자] 김영미 PD가 교육의 필요성에 대해 이야기했다.

31일 방송되는 JTBC ‘방구석1열’에서는 9.11 테러 이후 빈 라덴 검거 과정을 그린 영화 ‘제로 다크 서티’와 실제 뭄바이에서 발생한 호텔 테러 사건을 그린 영화 ‘호텔 뭄바이’를 다룬다. 이에 세계 각국의 분쟁지역을 직접 방문해 취재하는 김영미 PD와 미국 유학 당시 9.11 테러를 직접 목격했던 조승연 작가가 출연해 심도 깊은 이야기를 나눈다.

최근 진행된 ‘방구석1열’의 녹화에서 주성철 기자는 ‘호텔 뭄바이’의 사실적인 테러 묘사에 대해 “감독이 실제 뭄바이 테러 사건의 생존자들과 인터뷰를 했는데, 이 중 40명의 생존자들과는 심층적인 인터뷰를 진행하며 영화 속 캐릭터를 실감나게 구축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김영미 PD는 실제 테러와 고문 피해자들을 인터뷰했던 경험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조승연 작가는 ‘호텔 뭄바이’의 명장면을 언급하며 “무자비해 보였던 테러리스트 청년들이 난생처음 수세식 화장실을 보고 신기해하는 장면이 기억에 남는다. 그들 역시 잘못된 종교적 세뇌를 당한 아이들이라는 생각에 울컥했다”라며 피해자와 가해자 모두에게 피해를 남기는 테러에 대해 이야기했다.

김영미 PD 역시 공감을 표하며 “테러 단체의 행동대원은 대부분 10대 소년에 불과하다. 이 아이들에게 제대로 된 교육을 통해 올바른 가치관을 심어주는 것이 우리 같은 어른의 역할이다”라고 전했다.

김영미 PD와 조승연 작가가 함께한 JTBC ‘방구석1열’은 오는 31일 오전 10시 40분에 방송된다.

박현민 기자 gato@tvreport.co.kr / 사진=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