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도경완, 딸 결혼 상상하며 침울 “딸 바보는 웁니다”

기사입력 2020.05.31 10:54 PM
‘슈돌’ 도경완, 딸 결혼 상상하며 침울 “딸 바보는 웁니다”

[TV리포트=이혜미 기자] 아나운서 도경완이 딸 하영 양의 결혼을 상상하며 침울해했다.

31일 방송된 KBS 2TV ‘슈돌’에선 도경완 장윤정 가족의 이야기가 공개됐다.

이날 도경완은 드레스를 차려입은 인형을 보며 “나중에 우리 하영이도 결혼할 때 이런 걸입고 신부입장을 하지 않겠나”라며 씁쓸해했다. 하영 양에게 “결혼할 건가?”라 묻고는 엉엉 우는 소리도 냈다.

한편으론 “하영이가 이제 말을 제법 잘하지 않나?”라며 딸 바보 면면을 뽐냈다.

이어 도경완은 하영 양의 소통수업을 진행했다. 의사소통판을 만들어 이제 막 입이 트인 하영 양의 표현을 돕고자 한 것.

의사소통판에서 도경완과 장윤정의 사진을 발견한 하영 양은 사진에 뽀뽀를 하며 애정을 표했다.

이에 연우 군은 “오빠는 안 해주나?”라며 투정을 부렸고, 하영 양은 연우 군에게 직접 뽀뽀를 해주며 사랑둥이의 면모를 보였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슈돌’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