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남의 광장’ 양세형, 고추장궈로 백종원 사로잡았다... 규현, 아쉬운 패배

기사입력 2020.06.04 11:03 PM
‘맛남의 광장’ 양세형, 고추장궈로 백종원 사로잡았다... 규현, 아쉬운 패배

[TV리포트=이혜미 기자] 개그맨 양세형이 규현과의 요리대결에서 승리했다.

4일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선 규현 대 양세형의 요리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양세형이 만든 건 고추기름으로 알싸한 매운 맛을 살린 고추장궈다. 이에 맞서 규현은 청경채 조밥을 만들었다. 특제 간장소스로 감칠맛도 더했다.

이어 백종원이 시식에 나선 가운데 양세형과 규현은 잔뜩 긴장한 채로 백종원의 입이 열리길 기다렸다.

백종원은 규현 표 청경채 조밥에 “간이 잘 맞는다. 조금 달지만 일식 덮밥의 느낌이 있다”고 호평했다.

양세형의 고추장궈에 대해선 “새로운 장르다. 안 먹어본 맛이다. 떡볶이 같기도 하고 요즘 유행한 마라탕 같기도 하다”고 평했다.

백종원의 선택은 양세형의 고추장궈. 그는 “처음 먹었을 땐 조밥이 더 맛있었다 달달하고 익숙한 맛이라 그렇다. 반대로 고추장궈는 계속 먹고 싶다. 자꾸 당기는 맛이다”라고 선택의 이유를 밝혔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맛남의 광장’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