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예측했던 14살 천재 소년이 올해 발생할 '대재앙'을 예언했다

기사입력 2020.06.05 8:32 PM
코로나 예측했던 14살 천재 소년이 올해 발생할 '대재앙'을 예언했다

코로나 예측했던 14살 천재 소년이 올해 발생할 '대재앙'을 예언했다 

인도의 유명한 점성가이자 천재 소년으로 알려진 아비냐 아난드(Abhinaya Anand)가 앞으로 발생할 2차 팬데믹(Pandemic)에 대해 예측했다.

최근 아비냐 아난드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2020년과 2021년 상황에 대해 예측하는 영상을 촬영해 올렸다.

앞서 아난드는 지난해 11월 이후 전 세계가 큰 재난을 겪을 것이며 6개월간 바이러스가 퍼지고 중국이 큰 피해를 보게 될 것이라고 예언한 바 있다.

유튜브 'Conscience' 채널

그의 예상대로 코로나19 바이러스는 전 세계를 휩쓸고 있으며 1차 팬데믹은 실제 중국에서 발생하기도 했다.

아난드는 이번 영상에서 올해 12월 또 다른 재난(2차 팬데믹)이 밀려온다며 이는 1차보다 훨씬 강하고 규모가 클 것이라고 예언했다.

그는 오는 12월 20일 목성과 토성이 나란히 서게 된다는 점을 근거로 들었다.

아난드는 이때 중국이 가장 큰 피해를 입게 되며 홍수와 같은 자연재해, 기근, 군대의 이동 등이 발생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유튜브 'Conscience' 채널

또한 바이러스 백신이 나오지만 곧바로 변종 바이러스가 출현하며 슈퍼 박테리아가 등장해 큰 인명피해가 발생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로 인해 2021년 2월 10일에 천문학적으로 중대한 변화가 일어나 세계 경제가 붕괴에 빠진다고 예측하기도 했다.

끝으로 아난드는 자신의 예측 때문에 사람들이 공황에 빠지질 원치 않는다며 전염병 종식과 재앙을 피하기 위해서는 자연을 파괴하는 일을 중단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아비냐 아난드의 영상이 화제가 되자 유튜브 측은 가이드라인을 어겼다며 해당 영상을 삭제했다.

금동준 기자 ssi4370@influencernews.kr

저작권자 ⓒ 인플루언서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인플루언서닷컴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

▲ 당신만 안 본 뉴스

"개고기 폄하하냐?!" 유기견 공주 입양하고도 '악플' 공격당하는 올리버쌤

유튜브 되찾은 BJ 덕자, 복귀 후 벌어들인 수입 '1500만원' 전액 기부

"일이 해결되면..." 갑작스러운 방송 중단 소식 전한 BJ 봉준, 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