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석, 22kg 감량 성공 “큐카드로 배가리던 버릇 사라져”

기사입력 2020.06.15 6:20 PM
서경석, 22kg 감량 성공 “큐카드로 배가리던 버릇 사라져”

[TV리포트=이혜미 기자]방송인 서경석이 다이어트 선언 2개월 만에 무려 22kg을 감량하는데 성공했다.

서경석은 지난 4월, 나이와 잘못된 식습관 여파로 체중이 94kg에 이르렀다며 다이어트를 선언했던 바.

다이어트 전 측정한 체지방 측정 결과 내장지방이 무려 122cm2 로 심각한 복부 비만이었으나 다이어트 후 66.7cm2로 내장지방이 반으로 줄어들었다고 전한 서경석은 “배가 많이 나오다 보니 방송을 할 때 큐카드를 보는 용도가 아닌 배를 가리는 용도로 사용했었는데 지금은 배가 많이 들어가서 큐카드로 배를 가리던 버릇이 사라졌다”며 “나이가 이제 50대를 코앞에 둔 중년에 접어들고 거기에 살까지 찌면서 자신감이 많이 떨어져 있었는데 다이어트 후에는 자신감도 많이 생기고 그러다 보니 방송을 하는데 멘트도 밝아지고 힘이 많이 생기게 된 것 같다”고 전했다.

한편 연예인 축구단 FC리베로의 단장으로 활동중인 서경석은 체중이 늘면서 제대로 경기에 뛰지 못하는 것에 대한 아쉬움을 전한 바 있었는데 이제 다이어트 후 날렵해진 몸으로 그라운드를 누빌 수 있게 됐다고 전하며 이전에는 컨디션도 많이 떨어지고 쉽게 피곤하곤 했는데 지금은 오히려 아침에 알람이 필요 없을 정도로 컨디션도 좋아지고 일어났을 때 개운함을 많이 느끼게 됐다며 다이어트 후 건강해진 변화에 대해 전했다.

서경석은 ‘여성시대 양희은, 서경석입니다’와 ‘생방송 행복드림 로또 6/45’, ‘닥터셰프’를 진행하고 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쥬비스 제공